충남도의회, 신형 이지스함명 ‘충무공 김시민’ 제정 촉구 건의안 채택
충남도의회, 신형 이지스함명 ‘충무공 김시민’ 제정 촉구 건의안 채택
  • 김기룡 기자
  • 승인 2019.10.11 15: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표발의 한영신 의원 “임진왜란 3대 대첩 중 진주대첩 영웅…나라사랑 정신 알려야”
대통령과 국회의장 국방부장관, 해군참모총장에 전달 예정
11일 충남도의회가 신형 이지스함명을 ‘충무공 김시민’으로 제정 촉구하는 건의안을 채택하고 있다.(사진=충남도의회)
11일 충남도의회가 신형 이지스함명을 ‘충무공 김시민’으로 제정 촉구하는 건의안을 채택하고 있다.(사진=충남도의회)

충남도의회가 신형 이지스함 이름을 ‘충무공 김시민’으로 제정해 줄 것을 요구하고 나섰다.

도의회는 11일 제315회 임시회 2차 본회의에서 한영신 의원(천안2)이 대표발의한 ‘충무공 김시민 장군 함명 제정 촉구 건의안’을 채택했다.

앞서 방위사업청은 지난 4월 방위사업추진위원회를 열고 2028년까지 대공·대잠수함 작전 능력을 강화한 이지스함 3척 건조를 목표로 한 기본계획을 심의·의결했다.

건의안은 임진왜란 3대 대첩 중 하나인 진주대첩을 승리로 이끈 김시민 장군의 시호와 이름을 딴 함명 제정을 촉구하는 내용을 담고 있다.

한영신 의원은 “충남은 외세의 침략에 맞서 용감히 투쟁한 인물이 많은 애국충절의 고장”이라며 “임진왜란 당시 왜군에 맞서 진주성을 지켜낸 김시민 장군도 충남을 대표하는 인물 중 한 분”이라고 강조했다.

이어 “구국의 영웅인 김시민 장군은 그 업적에 비해 크게 조명받지 못하고 있다”며 “신형 이지스함명을 ‘충무공 김시민’으로 제정해 장군의 호국충절과 나라사랑 정신을 널리 알려야 한다”고 말했다.

도의회는 건의안을 대통령 비서실장과 국회의장, 국방부장관과 해군참모총장 등에 전달할 계획이다.

[신아일보] 내포/김기룡 기자

press@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