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교육청, NH농협은행과 MOU 체결
충남교육청, NH농협은행과 MOU 체결
  • 김기룡 기자
  • 승인 2019.10.10 14: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자결제카드 시스템 도입 위해…오는 2020년 1월 시행
충남도교육청은 10일 NH농협은행 충남영업본부와 특수교육 대상 학생 치료지원 전자결제카드 시스템 도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충남도교육청)
충남도교육청은 10일 NH농협은행 충남영업본부와 특수교육 대상 학생 치료지원 전자결제카드 시스템 도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충남도교육청)

충남도교육청은 10일 NH농협은행 충남영업본부와 특수교육 대상 학생 치료지원 전자결제카드 시스템 도입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오는 2020년 1월부터 관련 서비스를 시행하기로 했다.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두 기관은 수요자 중심의 업무 시스템을 구축해 특수교육 대상 학생과 가족들이 불편함 없이 치료지원 서비스를 이용하고, 교직원의 업무경감이 이뤄질 수 있도록 할 방침이다.

그동안 도교육청은 장애인 등에 대한 특수교육법 제28조에 의거해 특수교육 대상 학생들이 치료지원기관에서 물리치료, 작업치료, 언어치료 등을 받을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해왔다.

그러나 학부모와 치료지원기관은 치료 후 분기별로 영수증을 모아 학교에 제출하고, 업무 담당자는 치료지원 일자, 내용 등을 일일이 확인한 후 치료기관으로 비용을 송금해야 하는 불편함이 있었다. 이에 따라 치료지원 전자결제카드 시스템 도입 필요성이 제기돼왔다.

내년부터 시스템이 도입되면 학생들은 치료지원 제공기관에서 치료지원을 받은 후, 전자결제카드로 비용을 내게 된다. 카드 발급 대상은 치료교육지원 대상자로 선정돼 치료지원 제공기관으로 등록한 가맹점을 이용하는 학생이다.

도교육청은 투명하고 체계적인 특수교육 대상 학생 치료지원 제도 정착을 위해 관련 담당자들을 대상으로 사용자 설명회 등을 실시할 예정이며, 관련 기관에 대한 정기적인 관리·감독을 실시해 수요자 중심의 치료지원 운영체계를 정착시킬 방침이다.    

[신아일보] 내포/김기룡 기자

press@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