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술에 ‘美’ 미치다‘…13일 부평 예술제
예술에 ‘美’ 미치다‘…13일 부평 예술제
  • 박주용 기자
  • 승인 2019.10.10 14: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악 공연·미술 전시 등 다채로운 프로그램 운영
(사진=부평구)
(사진=부평구)

인천시 부평구는 주민들이 문화예술을 향유할 수 있는 장을 마련하기 위해 오는 13일 부평공원 소나무 광장에서 ‘2019 부평 예술제’를 진행한다고 10일 밝혔다.

이번 부평 예술제는 ‘예술에 ‘美’ 미치다‘를 주제로 부평구문화예술인협회가 주관한다. 예술인협회는 미술·서예·사진 등 전시분과와 국악·음악·무용 등 공연분과의 총 6개 분과로 구성돼 약 300명의 회원이 활동하는 부평의 대표 예술단체다.

행사는 ‘평화의 문을 열다’를 테마로 개막공연을 시작으로 우리 한민족의 노래 아리랑을 국악(사물놀이)과 음악(락밴드), 무용(아리춤)으로 새롭게 편곡해 한반도의 평화와 통일을 염원하는 가무악 한마당을 펼친다.

이어 예술인협회 전시분과는 부평공원 주변에 숲속 갤러리를 조성하고 서양화, 동양화, 서예, 사진, 조각, 도조 등 평면 입체 작품을 전시한다. 또 축제를 찾는 구민들을 위해 캘리그라피, 가훈 써주기, 가족사진 찍어 주고 인화하기 등 다양한 예술체험도 진행한다. 이 외에 지역 예술인들이 소장한 작품들을 저렴한 가격에 판매하는 아트마켓과 아트장터도 함께 운영한다.

이번 부평 예술제 예술감독을 맡은 신종택 조각가는 “올해 축제는 부평지역예술인들과 구민, 그리고 지역 기업체가 함께 참여하는 다양한 프로그램을 선보여 더욱 풍성한 행사가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부평/박주용 기자

pjy6093@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