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감에 오른 LG전자 건조기 “리콜 권고해야”
국감에 오른 LG전자 건조기 “리콜 권고해야”
  • 장민제 기자
  • 승인 2019.10.08 10:33
  • 댓글 19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윤경 의원 “심각한 결함 발견"… 소비자원 "현재 모니터링 중"
(이미지=국회 영상회의록시스템)
(이미지=국회 영상회의록시스템)

LG전자 건조기의 콘덴서 자동세척 논란이 국회 국정감사에서 도마에 올랐다.

국회 정무위원회 소속 제윤경 더불어민주당 의원은 지난 7일 열린 국정감사에서 이희숙 한국소비자원 원장에게 “(LG건조기) 제품 결함이 굉장히 심각해 보인다”며 “리콜명령은 (권한이 없어) 못해도 권고를 하셔야 한다”고 말했다.

앞서 다수의 소비자들은 LG전자가 주요 기능으로 내세운 건조기 내 ‘콘덴서 자동세척’이 제대로 작동하지 않아 콘덴서에 먼지가 쌓이고, 내부에 축적된 응축수(세척수)로 곰팡이와 악취가 발생한다며 리콜·환불 등을 요청했다.

이에 소비자원은 점검을 통해 문제점을 파악한 뒤 LG전자에 시정조치를 요구했고, 현재 LG전자는 수리를 요청하는 소비자들에 한해 무상으로 서비스하고 있다.

제 의원이 국감에서 문제로 삼은 건 LG전자 건조기가 리콜을 해야 할 정도로 심각한 결함이 발견됐지만, 소비자원이 제대로 조치하지 않았다는 점이다.

제 의원은 “일반적인 건조기는 수동으로 (콘덴서) 세척할 수 있게 장치가 돼 있다”며 “그런데 이건 아예 장치가 없어 수동으로 할 수도 없다. 자동 세척을 해 준다고 했는데, 제 기능을 안 해 시정조치를 하려면 다 뜯어내야 한다”고 지적했다.

이어 “소비자원이 시정상황을 얘기한 제품은 전혀 다른, 존재할 수 없는 제품이다. 그냥 시정이 안 돼, 아예 다시 만들어줘야 한다”며 “이쯤 되면 리콜을 하라고 하는 것이 맞다”고 지적했다.

제 의원은 소비자원이 LG전자에 요구한 조치 중 하나인 ‘물 부어 사용하는 셀프 세척 기능 추가’에 대해서도 “자동 세척이 안 된다는 걸 인정한 것 아니냐”며 “그런데도 리콜을 안 하니 소비자들이 분노하는 것”이라고 덧붙였다.

이희숙 소비자원 원장은 “불만 있는 50가구를 현장을 방문해서 실제 면밀히 조사 한 결과, 무상 수리로 해결 가능하고 앞으로 동일한 문제점이 재발하지 않을 것이라고 판단했다”며 “추후 3, 6, 9개월 등 분기별 모니터링을 통해 재발과 다른 문제 발생 여부를 확인하고 조치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이어 “사실 소비자원은 소비자 기본법상 리콜 명령을 할 수가 없다”고 토로했다.

이에 제 의원은 “소비자원의 노력을 부정하는 게 아니다”며 “문제는 소비자원의 시정 요구사항은 거의 제품을 바꾸지 않고는 (해결이 안된다)”고 말했다.

또 제 의원은 ‘수리를 했더니 제품이 더 망가졌다’는 소비자들의 말도 전했다.

그는 “수리를 받고 나니 이젠 문이 안 닫힌 채 건조기가 돌아간다는 것부터 옷을 건조시킨 후 악취난다 등 온갖 이야기가 다 나온다”며 “수리할 게 한두 개가 아니고 아예 내장돼 있는 것을 다 뜯어 고치다보면 원래 제품도 망가진다”고 말했다.

이어 “제품 결함이 굉장히 심각해 보인다”며 “문제 하나하나에 접근할 게 아니라 전체를 종합해 봤을 때 리콜 명령은 못해도 권고를 하셔야 한다”고 강조했다.

이 원장은 이에 대해 “현재 모니터링 중이며, 지적받은 사항은 꼼꼼히 챙겨서 추후 조치하겠다”고 답변했다.

jangsta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9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임애리 2019-10-10 13:17:30
환불만이 답입니다.귀닫고 있는 엘지땜에 돌아버릴 지경인데 제의원님덕에 조금은 희망이 보이네요~~

건조기가져가 2019-10-09 19:17:44
무조건 환불해야 해요~
고쳐봤자 쓰도 못해요
같은 문제 반복 됩니다

환불해라 2019-10-08 20:56:31
의원님 엘지건조기 문제점을 제대로 파악하고 계신 듯 합니다.
무상수리 말도 안되는 조치입니다.
처음부터 잘못 만든 제품을 광고로 과대포장 해서 팔 았고 그걸 소비자가 고장이라도 낸것처럼
선심쓰듯 수리 해 준다고 소비자를 기망하고 있습니다.
수이 받았으나 같은 문제에 더 심각한 문제까지 추가 되어 분노하고 있습니다.
소비자보호원 핑계로 환불은 더 안 해주려고 합니다.
징벌적 보상제도 발의 해 주세요.
미국에서는 자발적 리콜 해주는 엘지입니다.

곰팅이 2019-10-08 20:03:19
의원님 화이팅입니다 저사는 지역이면 소비자생각하는 의원님 꼭 뽑을거에요~~소보원은 헬쥐편~~ㅡㅡ;;환불해라 헬쥐야

환불환불 2019-10-08 20:00:32
제윤경의원님이 소비자원보다 소비자 편에 서 주시네요. 목소리 내주셔서 감사합니다.
엘지가 제발 환불해주길 바랍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