북미 실무협상… 北 김명길 "두고 봅시다"
북미 실무협상… 北 김명길 "두고 봅시다"
  • 고재태 기자
  • 승인 2019.10.05 21: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북 대표단 2시간만에 북한대사관行
북미 실무협상 북측 수석대표인 김명길 북한 외무성 순회대사 등 북한대표단을 태운 차량이 5일(현지시간) 실무협상장을 향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북미 실무협상 북측 수석대표인 김명길 북한 외무성 순회대사 등 북한대표단을 태운 차량이 5일(현지시간) 실무협상장을 향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스웨덴 스톡홀름 인근에서 5일(현지시간) 오전 열린 북미 실무협상에서 북측 협상단 대표인 김명길 외무성 순회대사가 2시간여만에 협상장을 떠났다.

이날 오전 10시께 김 대사 등 북한 대표단은 2대의 차를 나눠타고 스톡홀름 외각에 위치한 협상장 '빌라 엘비크 스트란드' (Villa Elfvik Strand)에 들어섰다.

이후 김 대사등은 협상장에 들어선지 2시간여만인 정오무렵 이용했던 2대의 차량을 타고 협상장을 빠져나와 인근의 스웨덴 주재 북한대사관으로 향했다.

이들이 왜 협상장을 떠났는지는 알려진 바가 없다.

북한대사관에 들어서며 김 대사는 '만족하느냐'는 질문에 '두고 봅시다'라고만 짧게 답했다. 실무협상이 오후에도 열리는지에 대한 질문에는 답을 하지 않았다.

북한 대표단 차량 2대는 오후 12시20분께 협상장으로 다시 돌아왔지만 김 대사가 차량에 탑승했는지는 확인되지 않았다.

한편 김 대사와 스티븐 비건 미국 국무부 대북특별대표 등이 참석한 가운데 오전 10시께부터 비핵화 실무협상에 들어갔다.

jtgo@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