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흥, 공직자 업무 효율성·워라밸 위한 '두 마리 토끼 잡기'
고흥, 공직자 업무 효율성·워라밸 위한 '두 마리 토끼 잡기'
  • 이남재 기자
  • 승인 2019.09.24 13: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7급 이하 공직자 60명 대상 일하는 방식 혁신 교육 실시
(사진=고흥군)
(사진=고흥군)

전남 고흥군은 지난 20일 민선 7기 변화와 개혁의 지속적인 실천을 위해 분청문화박물관 2층 강당에서 7급 이하 공직자 60여명을 대상으로 일하는 방식 혁신 교육을 실시했다고 24일 밝혔다.

'업무 효율성을 높이는 워크다이어트(Work Diet)'라는 주제로 진행된 혁신 교육은 전문 외부강사가 워크다이어트의 이해 등 이론수업과 나의 업무 진단을 통해 팀 구성원과 함께 의견을 공유·의논하고 발표하는 참여형 강의로 진행했다.

교육에 참석한 한 직원은 "현재 자신의 업무를 스스로 진단해보며 팀원 간 공감하고 진솔한 이야기를 나눌 수 있어 좋았으며, 이런 교육이 자주 있었으면 좋겠다"는 소감을 밝혔다.

특히, 고흥군은 지난해 10월부터 오래된 행정 관행을 개선하고자 '불필요한 업무 줄이기'를 통해 55건을 발굴 후 그 중 34건을 개선했으며, 이후에도 수시로 불필요한 업무 줄이기 및 부서별 행정혁신 10대 중점과제 실천을 통해 공직사회 업무의 효율성을 높이고자 지속적으로 노력하고 있다.

군 관계자는 "이번 교육을 통해 자신의 업무를 직접 진단해, 불필요한 업무가 있을 경우 수시로 건의하여 전 직원 모두가 업무의 효율성을 높일 수 있는 계기를 마련해 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또한, "이 교육을 계기로 민선 7기 변화와 개혁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효율적이고 창의적인 일터 혁신이 될 수 있도록 주제별 혁신 교육을 주기적으로 실시하겠다"고 덧붙였다.

njle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