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항공, 객실승무원 부모님 초청 ‘제밀리 데이’ 행사 진행
제주항공, 객실승무원 부모님 초청 ‘제밀리 데이’ 행사 진행
  • 이성은 기자
  • 승인 2019.09.20 14: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회사 미래 비전 직접 듣고 훈련·복지 프로그램 체험
20일 김포국제공항 항공지원센터에서 ‘제밀리 데이(Jemily Day)’에 참가한 제주항공 객실승무원 가족들이 기념촬영하는 모습. (사진=제주항공)
20일 김포국제공항 항공지원센터에서 ‘제밀리 데이(Jemily Day)’에 참가한 제주항공 객실승무원 가족들이 기념촬영하는 모습. (사진=제주항공)

제주항공은 20일 객실승무원 부모를 회사로 초청하는 ‘제밀리 데이(Jemily Day)’ 행사를 진행했다고 밝혔다.

제밀리 데이는 제주항공(Jejuair)과 패밀리(Family)의 합성어로, 객실승무원의 부모님도 제주항공과 함께한다는 의미가 담겼다.

제주항공은 부모가 자녀의 업무환경을 경험할 수 있게 하고 회사의 미래 비전을 직접 들을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면서 가족끼리 소통을 돕고 회사에 대한 자긍심도 높아질 것으로 기대해 이번 행사를 준비했다고 전했다.

이날 제밀리 데이에 참여한 13명의 승무원을 포함해 35명의 가족들은 모든 비행 상황을 감시하는 종합통제실을 둘러보고 비행 투입을 위해 반드시 이수해야 하는 훈련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객실훈련센터에서 비상탈출과 가상현실(VR)훈련을 체험했다.

또 비행 투입 전 비행 계획을 점검하는 승무원 라운지와 사내 복지 프로그램인 마사지, 네일케어 등도 받았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김효진 승무원의 부모님은 “평소 방문하기 어려웠던 자녀의 일터를 둘러볼 수 있어 좋았다”며 “제주항공이 나아갈 방향에 대해 가족에게 설명해 주는 모습이 무척 인상적이었다”고 말했다.

앞서 제주항공은 지난 6월 임직원 자녀를 초청해 회사를 둘러보고 제주항공의 미래를 설명하는 ‘가족의 날’ 행사를 진행한 바 있다.

또 아버지의 자기 돌봄이 자녀에게 미치는 영향과 중요성을 일깨우기 위한 ‘아버지 교실’을 운영했으며 일과 가정의 양립을 위해 유연 근무제도를 비롯해 모든 구성원이 모성보호에 대한 이해를 높이기 위한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sele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