GC녹십자의료재단, 갑상선검사 영향 요인 주제 발표
GC녹십자의료재단, 갑상선검사 영향 요인 주제 발표
  • 동지훈 기자
  • 승인 2019.09.18 14: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최리화 전문의, 임상검사정도관리협 추계학술대회 참석
최리화 GC녹십자의료재단 전문의가 17일 대한임상검사정도관리협회 2019 추계학술대회에서 발표를 하고 있다. (사진=GC녹십자의료재단)
최리화 GC녹십자의료재단 전문의가 17일 대한임상검사정도관리협회 2019 추계학술대회에서 발표를 하고 있다. (사진=GC녹십자의료재단)

GC녹십자의료재단은 자사의 최리화 전문의가 지난 17일 세종대학교 광개토관 컨벤션센터에서 열린 ‘대한임상검사정도관리협회 2019년 추계학술대회’에 참석해 ‘갑상선검사에 영향을 미치는 요인’이라는 주제로 발표했다고 18일 밝혔다.

진단검사의학 전문의와 전국의 검사실 관계자들이 참석한 이번 학술대회는 7개의 심포지엄과 특강, 런천심포지엄으로 구성됐다.

이날 학술대회 심포지엄에서는 △외부정도관리 결과의 해석 △일반혈액검사 문제해결 △갑상선 기능이상검사 △지질검사의 최신지견 △분자진단검사 △시약 및 보정물질 설명서 활용법 △미생물 검사 등을 주제로 한 논의가 펼쳐졌다.

최리화 전문의는 ‘갑상선 기능이상검사’ 심포지엄에서 세 번째 강연을 진행했다.

최리화 전문의는 “갑상선 호르몬 기능 검사는 검사실에서 가장 많이 시행되는 검사지만, 실제 갑상선 호르몬 기능 검사에는 다양한 요인들의 영향이 미칠 수 있기 때문에 갑상선 호르몬 기능 검사에 대해 종합적으로 이해하고 요인 등을 파악해 검사를 진행해야 한다”고 설명했다.

이어 “진단검사의학 검사실에서는 갑상선 호르몬 기능 검사의 제한점과 영향을 미치는 요인에 대해 인지하고, 해결을 위한 접근 방법을 이해하는 것이 환자의 진료에 도움을 줄 수 있다”며 “GC녹십자의료재단은 다양하고 새로운 지식 습득과 접근으로 국내 진단검사의학 분야의 발전을 위해 더욱 노력하고 있다”고 말했다.

jeehoon@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