의성군, 못자리용 상토 전량 공급
의성군, 못자리용 상토 전량 공급
  • 의성/강정근기자
  • 승인 2009.02.23 15: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4억 3천만원투입 1만여 전 농가 대상 지원
의성군은 비료값과 유류대 등 농자재가격 폭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벼 재배 농가를 위해서 못자리용 상토를 전량 보조사업으로 공급키로 했다고 23일 밝혔다.

상토 공급량은 벼재배 1만여 전 농가를 대상으로 하며 사업비 14억 3천만원을 투입한다.

금번 상토 공급을 위해서 지난 2월11일 농가대표로 구성된 상토 선정협의회 심의에서 선정된 농협계통 5개사의 우량 상토(제품)를 지정했으며 농가 희망에 따라 3월말까지 공급을 완료할 계획이다.

그동안 영농인력이 고령화된 재배 농가에서는 상토확보에 많은 어려움을 겪었으나 금번 상토지원으로 일손부족 해소는 물론 불량 상토로 인한 피해를 사전에 예방할 수 있어 농가에 많은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한편 의성군에서는 상토공급에 따른 육묘기술의 선진화로 브랜드쌀(황토쌀,의로운쌀) 품질향상은 물론 군내 고품질쌀 생산에도 크게 기여 할 것으로 판단, 앞으로도 계속해서 지원을 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