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랜드월드 스파오프렌즈 첫 캐릭터 '치키니' 선봬
이랜드월드 스파오프렌즈 첫 캐릭터 '치키니' 선봬
  • 김소희 기자
  • 승인 2019.08.30 17: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콘텐츠 편집숍 포문…31일 명동점 팝업스토어 오픈
스파오 프렌즈의 첫 번째 캐릭터인 '치키니' 단체컷.(사진=이랜드월드)
스파오 프렌즈의 첫 번째 캐릭터인 '치키니' 단체컷.(사진=이랜드월드)

이랜드월드의 SPA 스파오가 치킨을 좋아하는 사람들을 위한 새로운 캐릭터 ‘치키니’를 선보인다고 30일 밝혔다. 

‘치키니’ 출시는 스파오의 서브 브랜드인 ‘스파오 프렌즈’의 시작을 알리는 신호탄으로 스파오 내 사내 벤처격인 ‘뉴콘텐츠’팀이 만든 첫 캐릭터다. 20~30대 젊은 직원들을 필두로 자체 캐릭터 사업에 속도를 낸다. 

이번에 선보이는 ‘치키니’는 총 5종의 개성 뚜렷한 캐릭터들로 구성돼 있다. 

구체적으로 모두가 좋아하는 실질적 주인공 ‘다아리(닭다리)’, 2인자 양념치킨 ‘양다리(양념 닭다리)’, 성격이 뻑뻑해서 융통성 없는 다혈질 ‘뻑퍽이(닭가슴살)’, 사고뭉치 닭날개 실사판 ‘나알개(날개)’, 거품만큼 허언증 말기 환자 ‘맥J(맥주)’, 수영을 좋아하는 세쌍둥이 ‘무우(치킨무)’ 등이다. 

‘치키니’ 캐릭터들은 쿠션, 키링, 파우치 등 총 15종의 상품들로 만나볼 수 있다.

스파오 관계자는 “스파오 페이스북에서 ‘치키니’ 티저를 본 고객들의 반응이 벌써 뜨겁다”며 “이번 ‘치키니’를 시작으로 콘텐츠 편집숍을 향한 프로젝트들을 지속적으로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치키니’ 캐릭터를 담은 상품들은 31일부터 스파오 명동점 4층 팝업스토어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11월에는 파자마, 티셔츠, 파우치 등 의류와 결합한 상품들도 추가로 출시될 예정이다.

ksh333@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