완도군 치매안심센터 내달 5일 문 연다
완도군 치매안심센터 내달 5일 문 연다
  • 최민우 기자
  • 승인 2019.08.29 10: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비 9억9천만원 투입…치매 검진·프로그램실 등 갖춰
(사진=완도군)
(사진=완도군)

전남 완도군은 치매국가책임제 추진에 따라 보건의료원 내 치매안심센터를 준공해 오는 9월5일 오후 2시에 개소식을 가질 예정이라고 29일 밝혔다.

치매안심센터는 국비 9억9000만원을 투입해 308㎡(90평)규모의 2층 필로티 구조로 지어졌으며, 검진실과 상담실, 프로그램실, 가족 카페 등의 시설을 갖추고 운영하게 된다.

또한 간호사와 사회복지사, 작업치료사 등의 전문 인력을 배치하고 조기 검진, 상담, 사례 관리, 인지강화 프로그램 운영과 환자 가족 지원 등 종합적인 업무를 수행한다.

완도군 치매안심센터 관계자는 “고령화로 인해 치매 인구가 급격히 증가하고 있어 체계적인 관리가 필요하다”며 “앞으로 치매안심센터가 치매환자 조기 발견과 예방·관리 등 통합관리서비스를 제공하는 역할을 수행해나갈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치매안심센터는 지난 2017년 12월부터 보건의료원 3층에 임시 개소해 운영돼 왔다.

mwchoi@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