칠곡, 사회적경제 활성화 공동 협력체계 구축
칠곡, 사회적경제 활성화 공동 협력체계 구축
  • 신석균 기자
  • 승인 2019.08.25 16: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회적기업 3곳과 업무협약 체결
(사진=칠곡군)
(사진=칠곡군)

경북 칠곡군 소재 사회적경제기업인 칠곡인문학마을협동조합, 인문학목공소협동조합, 알배기협동조합은 지난 23일 북삼읍 소재 사회적기업 창업지원공간인 청년괴짜방에서 ‘칠곡군 사회적경제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25일 밝혔다.

이번 협약을 통해 3개 기업은 인적.물적 자원 공유, 각 분야의 전문성을 발휘한 지역경제발전 프로그램 개발, 온.오프라인 캠페인 및 행사 시 상호 지원, 대외 홍보 등 칠곡군 사회적경제를 위한 전반전인 활동에 공동 협력 체계를 구축,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특히 지역의 청년들이 모여 이미 풍성하게 자리잡은 각종 인문학적 자원을 사회적경제와 결합하는 아이디어 창출과 사업화의 장을 마련하는데 공동 노력함으로써, 지역 청년의 외부 유출 억제 및 외부 청년 유입의 마중물 역할에 역량을 집중하기로 했다.

군 관계자는 “세 기업의 공동 협업사업이 사회적경제에 대한 인식과 저변을 확대하고 관내 사회적경제 활동가들의 네트워크 구축과 청년 인적자원 발굴의 밑거름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칠곡/신석균 기자

sgseok@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