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천소방서 "불나면 대피먼저' 캠페인 실시
홍천소방서 "불나면 대피먼저' 캠페인 실시
  • 조덕경 기자
  • 승인 2019.08.24 18: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홍천소방서)
(사진=홍천소방서)

 

홍천소방서는 '화재발생 시 자체진화·119신고보다 대피 먼저'의 의식 전환을 위해 불나면 대피먼저 및 화재 시 대피요령 홍보에 나섰다.

화재 시 대피요령으로는 △불과 연기를 보면 비상벨을 누르거나 “불이야”라고 외쳐 다른 사람에게 알리기 △젖은 수건으로 코와 입을 막고 벽을 짚으며 낮은 자세로 대피하기 △비상계단을 통해 아래층으로 대피하고, 어려울 때는 옥상으로 대피하기 △안전한 곳으로 대피한 후 119 신고하기 △초기에 작은 불은 소화기로 끄기 △평상시 소방훈련에 적극 참여하기 등이 있다.

남궁 규 서장은 “화재발생 시 크게 소리쳐 알리고 대피요령을 숙지해 안전하게 대피 하는 것이 우선”이라고 강조하며 “초기소화 중심에서 불나면 대피먼저로의 의식전환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홍천/조덕경 기자

jogi4448@naver.com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