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전국 매장에 '제로페이' 도입
이마트, 전국 매장에 '제로페이' 도입
  • 김소희 기자
  • 승인 2019.08.25 06: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마트, 트레이더스, 일렉트로마트, 삐에로쑈핑 등 적용
금융 앱 내 제로페이 기능에 계좌 등록해야
이마트가 이마트와 트레이더스 등에 제로페이를 전격 도입한다.(사진=이마트)
이마트가 매장에 제로페이를 전격 도입한다.(사진=이마트)

이마트가 26일부터 ‘제로페이(Zero Pay)’ 결제 시스템을 도입한다.

이마트는 3개월의 준비기간을 거쳐 전국 매장에 제로페이 결제 시스템을 도입했다고 25일 밝혔다.

적용 매장은 전국 이마트와 트레이더스를 비롯해 일렉트로마트, 삐에로쑈핑 등 전문점 매장이다.

제로페이 결제 시스템은 소비자가 애플리케이션(앱)에 있는 제로페이 결제 바코드 혹은 QR코드를 가맹점에 제시하면 가맹점에서 POS단말기로 스캔해 결제하는 방식이다. 이용하기 위해서는 우선 SSG PAY 등 약 21개 금융 앱에 있는 제로페이 기능에 계좌를 등록해야 한다.

특히 제로페이는 이용금액의 최대 40%를 소득공제 받을 수 있어 신용카드, 체크카드 이용보다 연말정산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보고 있다. 소득공제 반영을 포함해 제로페이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제로페이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이 가능하다.

이마트 관계자는 “대형마트에서도 제로페이 사용을 원하는 소비자들이 늘어날 것으로 예상해 이마트에 제로페이 결제 시스템을 도입하게 됐다”고 말했다.

ksh333@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