방치형 슈팅 RPG ‘드래곤스카이’, 서비스 지역 확대
방치형 슈팅 RPG ‘드래곤스카이’, 서비스 지역 확대
  • 장민제 기자
  • 승인 2019.08.21 1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컴투스 ‘드래곤스카이’, 유럽, 호주, 아시아 등 110여개국에서 글로벌 서비스 실시
(이미지=컴투스)
(이미지=컴투스)

컴투스(대표 송병준)는 자회사 노바코어가 개발한 ‘드래곤스카이’의 글로벌 서비스 지역을 확대했다고 21일 밝혔다.

‘드래곤스카이’는 다양한 드래곤을 직접 육성해 전투를 펼치는 방치형 슈팅 RPG다. 슈팅 게임의 액션과 3D그래픽으로 제작된 화려한 영상미가 특징으로, 모바일 환경에 맞는 방치형 육성 시스템으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특히 간단한 조작만으로 고급 드래곤을 만들 수 있으며, 드래곤을 직접 컨트롤하여 미사일을 피하는 등 육성과 슈팅 게임의 재미를 동시에 느낄 수 있다.

컴투스는 지난 6월부터 한국, 대만, 홍콩, 마카오 지역에서 드래곤스타이의 직접 서비스를 시작했다. 이후 55%의 사용자 증가를 기록하는 등 성과를 보이고 있다.

이번엔 드래곤스카이의 신규 업데이트와 함께 유럽, 호주, 아시아 등 총 110여개 국가에서 글로벌 서비스를 개시했다. 컴투스는 글로벌 노하우와 경쟁력을 바탕으로 북ž남미 지역으로 서비스 영역을 점차 확대할 예정이다.

컴투스는 이번 글로벌 론칭을 기념해 신규 콘텐츠 및 여러 이벤트를 선보인다. 먼저 이번 업데이트에서는 신규 드래곤 ‘브라바돈’과 ‘엘레브 본 혼’ 2종을 새롭게 만나볼 수 있으며, 그 밖에도 별 인장 상점, 이벤트 상자 등을 통해 푸짐한 보상을 제공할 예정이다.

jangsta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