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성, 우정읍 폐기물 처리 업체 전수점검 실시
화성, 우정읍 폐기물 처리 업체 전수점검 실시
  • 강송수 기자
  • 승인 2019.08.19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1일부터 소방서 등 합동 실시…총 40개소 방문 점검

경기 화성시는 오는 21일부터 화성소방서 등과 합동으로 우정읍 소재 폐기물처리 업체에 대한 전수점검을 실시한다고 19일 밝혔다.

이번 전수점검은 최근 우정읍 일대 폐기물처리업체에서 잇따른 화재가 발생함에 따라 주민들의 불안감을 덜고 안전한 주거환경을 만들고자 기획했다.

특별지도·점검반은 화성 환경사업소, 안전정책과, 건축과, 화성시소방서 5인 8개 팀으로 구성했으며, 우정읍에 위치한 폐기물처리업체 29개소, 폐기물처리신고업체 11개소 등 총 40개소를 방문 점검한다.

점검사항은 환경법, 건축법, 소방법 위반 여부이며, 현장 점검 시 폐기물 보관장소 외 보관, 폐기물 재위탁, 허가(신고)하지 않은 시설물의 설치 및 운영, 불법 건축물 여부, 소방 시설 등 위법사항이 적발되면 법령에 따라 행정처분 한다.

이강석 환경지도과장은 “꼼꼼한 점검과 강력한 행정처분으로 화재위험 및 환경오염 요인을 사전에 차단할 것”이라며 “폐기물처리시설에 대한 관리 강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sskin@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