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성보건소, 하반기 영양플러스 사업 진행
안성보건소, 하반기 영양플러스 사업 진행
  • 진용복 기자
  • 승인 2019.08.19 16: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초수급자·중위소득 80%이하 임산부 등 대상

경기 안성시보건소는 기초생활수급자 및 기준 중위소득 80% 이하 임신부, 출산·수유부, 66개월 미만 영유아를 대상으로 하반기 영양플러스사업 실시한다고 19일 밝혔다.

영양플러스사업은 영양문제(빈혈, 저체중, 영양불량 등)를 가진 대상자에게 매월 1회 영양교육 및 상담을 실시하고, 특정 보충식품을 6~12개월 동안 지원한다.

신청조건은 기초생활수급자 및 기준 중위소득 80%이하(4인 가족일 때 직장건강보험료 12만60원·지역 11만3534원)의 안성시 거주자 중 임신부, 출산·수유부, 66개월 미만 영유아 가운데 빈혈, 저체중, 성장 부진, 영양섭취상태 불량 중 한 가지 이상의 영양위험요인이 있어야 한다.

대상자로 선정되면 매월 1회 영양교육 및 상담을 통해 올바른 섭취방법을 배우고, 보충식품(쌀, 계란, 감자, 당근, 우유, 오렌지주스 등)을 매달 월1~2회 가정으로 제공받을 수 있다.

박창양 보건소장은 “영양플러스사업을 통해 영양상태 개선은 물론, 올바른 식생활 관리로 임산부와 영유아의 건강증진에 기여할 것”이라며 “적절한 영양관리와 영양교육이 필요한 대상자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신청기간은 다음달 16일부터 17일까지며, 신청대상자는 구비서류를 준비하여 대상자가 직접 안성보건소 1층 모자보건실로 방문, 신청하면 된다.

ybjin@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