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한국국토정보공사, 스마트공간정보 산업발전 머리 맞댄다
경북도-한국국토정보공사, 스마트공간정보 산업발전 머리 맞댄다
  • 김용구 기자
  • 승인 2019.08.19 16: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적 기반 스마트공간정보 산업발전 협력강화 업무협약 체결

경북도는 19일 도청 회의실에서 이철우 지사와 최창학 한국국토정보공사 사장이 참석한 가운데 지적(地籍)기반 스마트공간정보 산업발전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약에는 지적(地籍)을 기반으로 하는 공간정보 산업발전을 위해 양 기관의 협업체계를 강화하고 공간정보 플랫폼 기반 비즈니스 모델을 창출하는 등 스마트공간정보 산업을 활성화하여 관련 일자리를 창출한다.

협약에 따라 한국국토정보공사는 도청신도시에 대구.경북지역본부를 조기에 이전하고, 모든 국토공간정보 데이터관리와 활용을 위한 국토공간정보데이터센터 설립을 통해 시간과 장소에 얽매이지 않고 일할 수 있는 스마트워크센터를 구축하고, 공간정보관련 창업지원과 양질의 일자리 창출을 위한 공간정보드림센터 설립을 추진한다.

또한, 한국국토정보공사는 공공분야 드론 조종인력 양성사업 위탁자로서 경상북도가 드론산업의 중심지로 자리매김 할 수 있도록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이 지사는 “국토공간정보의 통합구축과 활용은 4차 산업혁명시대를 이끄는 중요한 한 축이라면서 공간정보분야 국내최고의 기술을 축척하고 있는 한국국토정보공사와 우리 도가 지적기반 스마트공간정보 산업발전을 위하여 협력하게 된 것은 국가 미래를 위해서도 매우 의미 있는 일이라”며 “도가 공간정보산업을 획기적으로 선도할 수 있는 계기로 만들자”고 말했다.

[신아일보] 경북도/김용구 기자

yg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