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샘표 "집밥의 소중함, 추억을 선사합니다"
[포토] 샘표 "집밥의 소중함, 추억을 선사합니다"
  • 김소희 기자
  • 승인 2019.08.19 10: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달 8일까지 '맛있는 추억을 그리다' 전시회 진행
어린이들이 맛있는 추억을 그리다 전시회에서 ‘세상에 하나뿐인 나만의 앞치마 만들기’를 체험하고 있다.(사진=샘표)
어린이들이 맛있는 추억을 그리다 전시회에서 ‘세상에 하나뿐인 나만의 앞치마 만들기’를 체험하고 있다.(사진=샘표)

샘표가 다음달 8일까지 서울 광진구 어린이공원 내 서울상상나래에서 ‘가족과 함께 하는 집밥이 가장 맛있는 추억이 된다’는 메시지를 담은 ‘맛있는 추억을 그리다’ 전시회를 진행한다고 19일 밝혔다.

이는 2013년부터 샘표가 추진 중인 캠페인의 일환으로 집밥의 소중함을 재미있게 알려주고자 마련됐다.

올해 전시회에는 총 4만3000여 작품이 접수됐으며 이 가운데 최종 우수작으로 선정된 100작이 전시된다.

현장에는 피망·당근·브로콜리 등 갖가지 식재료 모양의 스탬프를 이용하는 ‘세상에 하나뿐인 나만의 앞치마 만들기’ 등 다양한 체험이 마련돼 있다.

샘표 관계자는 “전시장을 찾은 유치원생 어린이가 또래 친구들의 그림을 보고 평소엔 안 먹던 버섯요리를 집밥으로 먹고 싶다고 하거나 저녁엔 외식하지 말고 함께 집밥을 만들어 먹자는 초등생 가족도 있었다”며 “앞으로도 가족과 함께하는 소박한 집밥의 가치를 널리 확산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ksh333@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