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령~청양 도로 6.9㎞ 구간 '20일 조기 준공'
보령~청양 도로 6.9㎞ 구간 '20일 조기 준공'
  • 천동환 기자
  • 승인 2019.08.18 13: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서해안 관광지 접근성 향상…지역경제 활성화 기대
보령~청양 도로 위치도.(자료=국토부)
보령~청양 도로 위치도.(자료=국토부)

충남 보령시와 청양군을 잇는 12.6㎞ 신설·확장 도로 사업 중 6.9㎞ 구간 공사가 조기 완료된다. 서해안 관광지 접근성 향상에 따라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국토교통부(장관 김현미)는 국도 36호선 '보령~청양 도로 건설 사업' 중 1공구를 20일 준공한다고 18일 밝혔다.

보령~청양 도로는 충남 중부지역과 서해안 지역을 연결하는 총길이 12.6㎞ 도로며, 이번에 준공하는 1공구는 보령시 화산동과 청양군 장계리 사이 6.9㎞ 구간이다.

지난 2014년4월 착공 이후 5년여간 사업비 총 771억원을 투입해 선형이 불량한 기존 2차선 도로를 폭 20m 4차로로 확장했다.

애초 오는 2021년3월 준공 예정이었지만, 교통안전과 주민 편의를 고려해 장비 및 인원, 예산을 집중 투입해 조기 준공했다.

국토부는 보령~청양 도로 1공구 준공으로, 대천해수욕장과 무창포해수욕장 등 서해안 관광지 접근성이 향상돼 관광객이 늘고 지역경제가 활성화할 것으로 기대했다.

한편, 보령~청양 도로 잔여 부분인 청양군 구재리~장승리 간 5.7㎞ 구간에 대한 신설·확장 공사도 진행 중이다. 역시 올해 말 조기 개통을 목표로 예산과 인력, 장비를 집중 투입하고 있다.

국토부 간선도로과장은 "도로 개통으로 보령시, 서천군 등 서해안 관광활성화와 지역경제 발전이 기대된다"고 말했다.

cdh4508@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