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항공, 서울 대림역 일대서 中 노선 취항 알리기 나서
제주항공, 서울 대림역 일대서 中 노선 취항 알리기 나서
  • 이성은 기자
  • 승인 2019.08.16 22: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6일 탈춤공연 등 잠재 승객과 직접 만나며 노선 취항 알려
확보한 中 운수권 가운데 중국 동포 많이 거주하는 옌지 포함
(사진=제주항공)
(사진=제주항공)

제주항공이 대규모 중국 노선 신규 취항에 맞춰 중국인 밀집 지역에서 노선 알리기에 나섰다.

제주항공은 16일 오후 서울 영등포구 대림역에서 중국 전통 ‘사자 탈춤’ 공연과 중국인들이 세뱃돈을 넣어서 주는 붉은 봉투인 ‘홍바오(紅包)’에 제주항공 할인쿠폰을 넣어 나눠주면서 난퉁, 옌지 등 제주항공의 신규 중국 노선 취항을 알렸다고 밝혔다.

이번 행사는 제주항공이 운수권을 확보한 노선 가운데 중국 동포가 많이 사는 둥베이(東北) 3성 대표 도시인 옌지가 포함돼 있어 잠재 승객과 직접 만남을 통해 관심을 높이기 위한 차원에서 실시됐다.

제주항공은 인천을 기점으로 지난 13일 난퉁 노선에 화·목·토요일 주 3회 일정으로 신규 취항했다.

또 오는 19일에는 옌지 노선에 월·수·목·금·토·일요일 주 6회 취항할 예정이며 21일에는 무안-옌지 노선에 수·토요일 주 2회 신규 취항한다.

이어 베이징, 장자제, 하얼빈 등 취항준비가 마무리되는 대로 운수권을 확보한 나머지 노선들에 대해서도 신규취항을 지속할 예정이다.

오는 19일 인천-옌지 노선 취항 첫 편에 탑승하는 모든 승객들에게 포춘 쿠키를 나눠주고 경품으로 국제선 항공권, 리프레시 포인트 등을 제공할 예정이다.

또 제주항공은 이번 중국 노선 신규 취항에 맞춰 오는 31일까지 신규 취항노선에 대한 할인 행사도 진행한다.

탑승일을 기준으로 지난 13일부터 오는 10월 26일까지 이용할 수 있는 항공권을 유류할증료와 공항시설사용료 등이 모두 포함된 편도 총액운임 기준으로 △인천-난퉁 8만5300원 △인천-옌지 8만5300원 △무안-옌지 8만2700원부터 판매한다.

특가 항공권 예매는 제주항공 홈페이지, 모바일 앱이나 웹에서만 가능하다. 예약 상황에 따라 조기 마감될 수 있으며 예매 일자와 환율변동에 따라 총액 운임은 일부 변동될 수 있다.

sele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