익산시, 제74주년 광복절 태극기 달기 운동 전개
익산시, 제74주년 광복절 태극기 달기 운동 전개
  • 문석주 기자
  • 승인 2019.08.13 13: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내 주요도로 국기·게양시설 오염·훼손여부 일제 점검

전북 익산시가 제74주년 광복절을 맞이해 국권회복을 경축하고 독립정신을 기릴 수 있도록 범시민 태극기 달기 운동을 대대적으로 전개하고 있다고 13일 밝혔다.

앞서 시는 국경일 전일에 게양하던 시내 주요도로 가로기를 이틀 앞당긴 지난 12일 게양하고 국기와 게양시설에 대한 오염 및 훼손여부에 대한 일제 점검을 실시했다.

시는 오는 15일까지 통리장 및 유관단체 협조, 전광판, 마을방송, SNS, 대형 현수막, 시 홈페이지 등 여러 홍보수단을 활용해 태극기 달기 운동에 대한 시민들의 자율적 참여를 적극 유도할 방침이다.

태극기는 관공서, 공공기관 등은 평소대로 매일 24시간 게양하고 각 가정, 민간기업, 단체 등에서는 15일 오전 7시부터 오후 6시까지 게양하면 된다.

정헌율 시장은 “제74주년 광복절을 맞이해 선열들이 어렵게 쟁취한 독립의 의미를 다시 한 번 생각해보고 일본의 경제보복 등으로 불안정한 정세에서 시민들의 애국심을 드높일 수 있도록 태극기 달기 운동에 적극적인 참여를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지방자치단체가 일본 정부의 수출규제 조치에 맞서 일본제품 불매운동과 일본여행 보이콧, 자매결연 중지 등 일본수출규제에 공동 대응하는 지방정부연합에 동참했다.

[신아일보] 익산/문석주 기자

sjmoon@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