태백, 성수기 공중위생업소 지도‧점검 실시
태백, 성수기 공중위생업소 지도‧점검 실시
  • 김상태 기자
  • 승인 2019.08.13 13: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강원 태백시가 오는 20일까지 목욕‧숙박 등 공중위생업소에 대한 지도‧점검을 실시한다고 13일 밝혔다.

점검대상은 숙박업소 68개소와 목욕장 13개소 등 총 81개소로 명예공중위생감시원과 함께 점검반을 편성해 이뤄진다.

구체적으로 △요금표 게시여부 및 부당요금 징수금지 △객실 침구와 음용수 청결관리 △레지오넬라 관련 저수조 청소 △기타 영업자 준수사항 이행여부 등을 지도‧점검한다.

이와 함께 미신고 불법 숙박영업 단속 및 불법카메라 설치 점검에도 나선다.

태백시 관계자는 “여름 휴가철 성수기에 태백을 찾는 관광객과 각종 대회 출전 선수단에게 친절하고 청결한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위생업소 계도 및 지도점검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시는 바가지요금 근절을 위해 게시된 숙박요금 준수여부도 집중 점검할 계획이다.

[신아일보] 태백/김상태 기자

tngus0983@daum.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