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북도, 농공단지 경쟁력 강화 머리 맞대다
경북도, 농공단지 경쟁력 강화 머리 맞대다
  • 김용구 기자
  • 승인 2019.08.12 17: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북농공단지협의회와 일자리 창출·기업 활성화 토론회
경북도는 (사)한국농공단지연합회 경북협의회와 12일 경북도경제진흥원에서 경북도 농공단지 입주기업 위기 극복과 일자리 창출 방안 찾기 토론회를 개최했다. (사진=경북도)
경북도는 (사)한국농공단지연합회 경북협의회와 12일 경북도경제진흥원에서 경북도 농공단지 입주기업 위기 극복과 일자리 창출 방안 찾기 토론회를 개최했다. (사진=경북도)

경북도는 (사)한국농공단지연합회 경북협의회(이하 경북농공단지협의회)와 12일 경북도경제진흥원에서 경북도 농공단지 입주기업 위기 극복과 일자리 창출 방안 찾기 토론회를 개최했다.

이날 토론회에는 이철우 지사, 장석춘 국회의원을 비롯한 도내 농공단지 입주 기업인 및 시군 관계자 등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농공단지 입주기업 활성화를 위한 일자리 지원’이라는 주제로 산학연이 함께 했다.

대구·경북중소벤처기업청, 경북도경제진흥원의 중소기업 일자리 지원시책 설명에 이어 산업현장에서 느끼는 애로와 지원이 필요한 부문에 대해 각계각층의 다양한 질문과 답변을 하는 자유토론 형식으로 진행했다.

특히, 토론의 참가자들은 일본수출 규제 등으로 어려움에 처한 농공단지 중소기업 운영 및 인력수급 등의 고충과 예산지원 확대 등에 대한 의견을 나누었다.

도는 올해 농공단지 도로, 오폐수처리시설 등 노후시설물 정비에 26억원(국비 6억원, 지방비 20억원)을 투입해 양질의 산업입지 공급으로 기업하기 좋은 환경을 조성하는 한편, 경북농공단지협의회의 기술·경영컨설팅, 홍보, 판로지원 등을 위해서도 도비 6400만원을 지원하고 있다.

이철우 지사는 “이번 토론회가 농공단지 입주기업이 지역경제 활성화에 주역으로 성장하는 새로운 계기가 되길 바란다”면서 도내 농공단지 재도약을 위해 기반시설 정비, 보조금 지원, 자금 융자 등을 통해 기업하기 좋은 새바람 행복 경북을 만들 수 있도록 현장의 작은 목소리에도 귀를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신아일보] 경북도/김용구 기자

yg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