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소미아 폐기' 찬성 47.7%… 반대는 39.3%
'지소미아 폐기' 찬성 47.7%… 반대는 39.3%
  • 고아라 기자
  • 승인 2019.08.07 09: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리얼미터 여론조사… 진보층 중심으로 찬성
(자료=리얼미터)
(자료=리얼미터)

 

일본이 한국을 '화이트리스트'에서 제외하며 경제보복을 확대한 데 대응해 '한일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을 폐기하는 데 찬성하는 여론이 반대하는 여론보다 소폭 높다는 여론조사 결과가 나왔다. 

7일 리얼미터 여론조사(오마이뉴스 의뢰, 6일 전국 유권자 502명 대상, 95% 신뢰수준에 표본오차 ±4.4%p, 자세한 내용은 리얼미터 홈페이지 참조)에 따르면 지소미아 폐기에 찬성한다는 응답은 47.7%(매우 찬성 23.8%, 찬성하는 편 23.9%)였다. 

반면 반대한다는 응답은 39.3%(매우 반대 19.8%, 반대하는 편 19.5%)로, 찬성 쪽이 반대보다 오차범위 내인 8.4%p(±4.4%p) 많은 것으로 집계됐다.

'모름/무응답'은 13.0%로 조사됐다.

세부적으로는 찬성 응답은 진보층, 민주당 지지층과 무당층, 호남, 서울, PK(부산·울산·경남), 남성, 40대, 50대에서 다수로 조사됐다. 

반면 반대 응답은 보수층, 한국당 지지층, TK(대구·경북)에서 많았다. 

중도층과 경기·인천, 60대 이상에서는 찬반양론이 팽팽하게 갈린 것으로 나타났다. 

ara@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