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인주제에 관종짓” 장재인, 악플 공개
“차인주제에 관종짓” 장재인, 악플 공개
  • 이인아 기자
  • 승인 2019.08.05 17: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 남친 양다리 폭로 후폭풍 계속 
(사진=장재인 인스타그램)
(사진=장재인 인스타그램)

전 남자친구였던 가수 남태현의 양다리를 폭로했던 장재인이 일부 네티즌들로 부터 받은 악플들을 모아 공개했다. 

5일 장재인은 "?"와 함께 SNS에 여러 개 악플을 캡처한 사진을 게재했다.

그가 공개한 악플들은 “늙은여우”, “차인주제에 자존심 때문에 새벽에 관종짓”, “나잇값 못한 행동”, “혼자 분노해서 화를 주체못해” 등 대부분 원색적인 비난이었다. 

누리꾼들은 장재인이 자신을 향한 악플을 기꺼이 공개하고 물음표를 곁달아 놓은 건 앞으로 악플러를 조치하겠다는 경고성 메시지인 것으로 풀이하고 있다. 

앞서 장재인은 지난 6월 SNS에 전 남자친구인 남태현의 양다리 사실을 폭로했다. 

이후 남태현은 장재인에게 사과의 뜻을 밝히면서 사건은 일단락됐다. 

inahle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