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님의교회, 직장인들이 플라스틱 감축 '앞장'
하나님의교회, 직장인들이 플라스틱 감축 '앞장'
  • 박주용 기자
  • 승인 2019.08.05 13:46
  • 댓글 1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직장인청년봉사단 ASEZ WAO, 한국·미국·호주 등 각국서 활동
(사진=하나님의교회)
(사진=하나님의교회)

비닐봉지, 컵, 병 등으로 일상생활에서 편리하게 사용해온 플라스틱이 이제 환경 오염과 생태계 파괴, 인류 건강 위협의 주범이 됐다.

플라스틱은 완전 분해되기까지 500년 이상이 걸린다. 이에 “플라스틱 제품이 많이 사용되는 직장에서부터 시작해 지역과 국가, 전 세계에서 플라스틱 사용을 줄이자”며 캠페인 및 환경보호활동을 펼치는 젊은이들이 주목받고 있다.

하나님의교회 세계복음선교협회(이하 하나님의 교회) 직장인청년봉사단 아세즈와오(ASEZ WAO)가 주인공이다.

ASEZ WAO는 ‘Save the Earth from A to Z(처음부터 끝까지 지구를 구하자)’와 ‘We Are One(우리는 하나)’의 줄임말로 ‘우리 모두 하나 되어 처음부터 끝까지 세상을 구하자’는 뜻이다.

ASEZ WAO 관계자는 “한 사람 두 사람이 함께한다면 우리가 사는 지역과 도시, 나라, 나아가 전 세계가 깨끗하고 건강해질 것”이라며 “지구촌 가족 모두 어머니의 마음으로 하나가 되어 인류의 희망찬 세상을 만들어가자”고 취지를 밝혔다.

지난 4일, 플라스틱 쓰레기 수거 등 환경보호활동이 미국 뉴욕·워싱턴·캘리포니아·일리노이주, 필리핀, 인도, 일본, 호주, 싱가포르, 뉴질랜드, 태국 등 각국의 주요 도시에서 펼쳐졌다. 호주에서는 다양한 직종의 기업과 상가, 쇼핑몰이 밀집된 멜버른 도심에서 활동이 이뤄졌다. 필리핀의 경우 마닐라와 캘루컨에서 250여 명이, 인도는 뭄바이, 나비뭄바이, 타네, 보이사르 등지에서 온 200여 명 청년들이 팔가르 지역에 모여 함께 활동했다. 5일 이후에도 칠레, 아르헨티나, 페루 등 여러 나라에서 진행된다.

이번 활동은 한국의 ASEZ WAO 회원 270여 명이 여름 휴가를 맞아 해외문화체험단으로 세계 23개국 45개 도시로 나가 현지 회원들과 함께 봉사에 동참하면서 더욱 뜻깊은 시간이 됐다. 해외문화체험단은 한국 회원들이 각국으로 날아가 현지 회원 및 각계각층과 함께 환경보호, 교육지원, 한국문화체험, 의식증진 캠페인, 세미나 및 포럼 등 다양한 활동을 전개하는 글로벌 프로그램이다.

국내에서는 캠페인 활동도 활발하다. ASEZ WAO는 서울 잠실새내역 사거리, 인천 부평역과 인하 문화의 거리, 강릉 경포해수욕장, 대구 동천동 등 곳곳에서 플라스틱 문제의 심각성과 생활 속 감축방안 등을 알리는 패널전시를 열고 시민의식을 고취시켰다.

서울 우이천 일대에서 진행된 캠페인에는 ASEZ WAO 회원과 이들의 직장 동료, 친구 등 120여 명이 참여했다. “캠페인을 보며 곳곳에 버려진 쓰레기가 대부분 플라스틱인 것을 보고 생활 속에서 얼마나 많은 플라스틱이 사용되는지 알게 됐다”는 직장인 이진명 씨는 “앞으로 플라스틱 사용을 줄여나가는 일에 나부터 실천해야겠다”고 다짐했다.

[신아일보] 인천/박주용 기자

pjy6093@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은비 2019-08-09 12:34:27
이런 활동이 정말 필요합니다

사탕수수 2019-08-08 22:13:53
우리나라도 일회용 프라스틱 너무 많이 써요!
캠페인의 효과가 있기를~

이상미 2019-08-07 00:57:04
재활용버릴때마다 앞으로의 지구 환경이 걱정이 되었는데 직장인청년들이 환경에 관심을 가지고 실천해주니 대견합니다^^

산들바람 2019-08-07 00:49:31
플라스틱 문제 심각하죠.. 국내 뿐만 아니라 해외에서 지구환경을 위해 애쓴다니 놀랍네여 아세즈와오 앞으로 어떤 좋은영향을 만들어나갈지 기대됩니다!

마음의소리 2019-08-07 00:39:09
플라스틱프리를 조금씩 실천하고 있었는데 이런활동을 보니 너무 좋아요 아세즈와오 활동 너무 좋아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