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흥군, 치매안전 건강마을 1호 지정
고흥군, 치매안전 건강마을 1호 지정
  • 이남재 기자
  • 승인 2019.08.02 16: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수어르신 마을 현판식·치매검사 등 진행
고흥군은 지난 2일 포두면 원상대마을을 치매안전 건강마을로 지정했다고 밝혔다. (사진=고흥군)
고흥군은 지난 2일 포두면 원상대마을을 치매안전 건강마을로 지정했다고 밝혔다. (사진=고흥군)

전남 고흥군은 지난 2일 포두면 원상대 마을에서 치매로부터 안전한 마을 조성을 위한 '치매안전, 건강마을' 농촌 재능나눔 행사를 갖고, 포두면 원상대 마을이 전국 최초로 치매안전, 건강마을 1호로 지정했다고 4일 밝혔다.

이날 행사는 마을 장수어르신 기념, 마을 현판식 등을 시작으로 치매선별 간이검사, 치매예방 보드게임, 치매예방 목공예 등 치매예방 및 안전관리가 중심이 되어 생활안전과 자가 건강관리 강화를 위한 다양한 프로그램이 함께 진행되었다.

특히, 이번 행사는 치매를 예방하고 관리하기 위해 의료 혜택이 낮은 농촌을 대상으로 인근 의료 관련 대학생과 외부의 우수한 자원봉사자 등이 참여하는 것으로, 농림축산식품부가 주최하고, 한국농어촌공사가 주관하며, (사)생활안전보건연합회와 순천 청암대가 시행하고, 고흥종합병원도 함께 참여하고 있다.

이날 행사에 참석한 송귀근 군수는 “치매는 치매 환자와 그 가족들에게 큰 부담과 고통을 주는 질환으로, 예방과 조기 발견이 매우 중요하다”며, “효율적인 치매관리사업을 통해 지역의 사회적 비용을 줄이고, 군민 삶의 질을 높이는데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군에서는 치매환자·가족을 위한 체계적인 통합관리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지난 6월14일 ‘치매안심센터’를 개소했으며, 치매상담 콜센터 ‘하나로 서비스’를 운영해 24시간 치매관련 모든 상담을 진행하고 있다. 또한 ‘치매안심요양병원’을 금년 말 준공을 목표로 건립 중에 있다.

[신아일보] 고흥/이남재 기자

njlee@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