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부, 日 각의 의결 '경제보복' 임시 국무회의서 논의
정부, 日 각의 의결 '경제보복' 임시 국무회의서 논의
  • 박준수 기자
  • 승인 2019.08.02 11: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일 오후 文 대통령 모두발언 생중계 예정
지난 1일 청와대 여민관 소회의실에서 열린 일본 수츌구제 상황점검회의에서 관련 자료를 살펴보고 있는 문재인 대통령의 모습 (사진=청와대 제공)
지난 1일 청와대 여민관 소회의실에서 열린 일본 수츌구제 상황점검회의에서 관련 자료를 살펴보고 있는 문재인 대통령의 모습 (사진=청와대 제공)

정부가 일본 정부의 내각회의 결정과 관련해 임시 국무회의를 열 예정이다.

정부는 2일 ”문 대통령은 이날 오후 2시에 청와대에서 임시 국무회의를 열어 일본의 추가 경제 보복 조치에 대한 대응 방안을 논의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문 대통령의 모두 발언은 생중계될 예정이다.

일각에선 이날 국무회의에서는 일본의 추가 조치에 따른 국내 기업들의 피해를 최소화하기 위한 방안들을 논의하고 신속하게 실행이 가능한 방안들을 곧바로 의결할 것으로 예측하고 있다.

국무회의가 끝난 후 정부 부처 합동으로 일본 정부의 경제보복 조치의 대응방향에 대한 브리핑이 이뤄질 예정이다.

wnstn0305@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