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황교안 '윤석열 임명 유감 표명'에 "일부러 한 것 아냐"
文대통령, 황교안 '윤석열 임명 유감 표명'에 "일부러 한 것 아냐"
  • 김가애·허인 기자
  • 승인 2019.07.18 22: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야5당 대표와의 회동서… "관례적 절차 따른 것"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18일 오후 청와대에서 열린 여야 5당 대표를 초청한 '정당대표 초청 대화'에서 발언하고 있다. 왼쪽 문재인 대통령이 발언을 듣다 메모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자유한국당 황교안 대표가 18일 오후 청와대에서 열린 여야 5당 대표를 초청한 '정당대표 초청 대화'에서 발언하고 있다. 왼쪽 문재인 대통령이 발언을 듣다 메모하고 있다.(사진=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여야 5당 대표와의 청와대 회동을 앞두고 윤석열 신임 검찰총장을 임명한 것과 관련, "일부러 한 조치가 아니다"고 밝혔다. 

정동영 민주평화당 대표는 이날 오후 청와대 본관 인왕실에서 열린 '정당 대표 초청 대화' 직후 국회 브리핑을 통해 이 같이 말했다. 

정 대표는 "황교안 자유한국당 대표가 '윤석열 검찰총장 임명을 청와대 회동을 앞두고 밀어붙인 것이 유감'이라고 했고, 문 대통령이 '일부러 그렇게 한 것은 아니다'라고 말했다"고 전했다. 

정 대표는 "문 대통령은 '정해진 청문 절차에 따른 보고 내용을 국회가 통보를 안 해 재차 (청문보고서) 송부를 요구했고, 정해진 관례적 절차에 따른 것'이라고 했다"고 설명했다. 

'윤 총장을 옹호하는 대통령의 발언이 있었냐'는 질문에 정 대표는 "절차에 대해서만 말했다"고 답했다.

ga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