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국토청 국가하천 내 小수력발전소 설치허용
부산국토청 국가하천 내 小수력발전소 설치허용
  • 김삼태 기자
  • 승인 2019.07.18 15: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부발전(주) 수력발전시설 설치 하천점용 허가 승인
(사진=부산국토관리청)
(사진=부산국토관리청)

 

앞으로 친환경 에너지 발굴을 위해 국가하천 내 기존 보를 활용한 소수력발전 시설 설치가 가능하게 될 전망이다.

부산지방국토관리청은 정부의 친환경 미래 에너지 발굴 육성정책에 따라 한국남부발전㈜가 신청한 국가하천 점용 허가신청을 승인할 방침이라고 18일 밝혔다.

이번 하천점용허가로 한국남부발전은 정부의 2030년 재생에너지 발전량 비중 20% 달성 목표에 부응할 수 있고, 부산국토청은 소수력발전시설 설치·운영비를 제외한 발전 순수익을 환수해 국가하천 유지관리비로 사용, 국가예산을 절감하는 효과를 얻을 수 있다.

올해 중 한국남부발전은 3곳에 소수력발전시설 공사를 착수할 계획이며, 시설이 완공되면 소수력발전을 통해 연간 12483㎿/h의 전기를 생산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이와 같은 결과물을 얻기까지 하천의 치수 안전성· 환경영향·시설물 유지관리·발전수익 처리방법 등을 검토하고, 이해 당사자(한국남부발전, 안동시, 합천군)간 협의에 약 1년 6개월이 소요됐다.

소수력발전은 자연적으로 흐르는 하천수를 활용해 수력에너지를 전기에너지로 전환하는 발전 기술이며, 유해물질 발생이 적고, 시설 외 추가 재원이 필요치 않아 친환경적인 재생에너지 생산 기술로 주목받고 있다.

서호규 부산국토청 하천공사1과장은 “소수력발전시설 설치와 운영을 면밀하게 모니터링할 계획이며, 앞으로도 하천 자원을 활용해 부가가치를 창출할 수 있는 사업 발굴에 적극 협조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신아일보] 부산/김삼태 기자

st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