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유개승강장 광고면 무료 민간분양’ 신청 접수
대전시 ‘유개승강장 광고면 무료 민간분양’ 신청 접수
  • 정태경 기자
  • 승인 2019.07.18 08: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6일부터 접수, 최대 10곳 신청 가능

대전시는 오는 26일부터 ‘유개승강장 광고면 무료 민간분양’ 신청을 접수한다고 18일 밝혔다.

기업과 소상공인, 공공기관 등의 판로 확보와 홍보를 위한 유개승강장 광고면 무료 민간분양은 2017년 처음 시작된 이후 69개 기업과 비영리법인 등이 참여해 523곳의 유개승강장에 무료광고를 게시하는 등 좋은 반응을 얻고 있다.

이번 분양은 1505곳의 유개승강장을 대상으로 진행되며, 주1회 청소 및 분기 실적보고 조건으로 최대 10곳까지 신청이 가능하다.

승강장에 중복으로 신청이 접수될 경우 추첨을 통해 선정한다.

참여대상은 대전지역에 사업장을 둔 기업, 소상공인, 국비지원 교육기관, 은행, 비영리단체, 언론사, 공공기관으로 청소년 유해업소(유흥업, 오락실 등), 정치․종교 등 활동단체(기업), 각종모집광고를 하는 경우는 신청대상에서 제외된다.

신청기간은 26일부터 8월 9일까지로 대전시 버스정책과 버스노선팀으로 접수하거나 이메일 접수도 가능하다.

분양기간은 2년으로 광고물 게시는 협약체결 후 1개월 이내에 옥외광고물 등의 관리와 옥외공고물산업 진흥에 관한 법률에 의거 옥외광고물업 등록업체를 통해 표시 홍보물의 제작 허가를 받아 게시할 수 있다.

문용훈 교통건설국장은 “유개승강장 광고면 무료분양이 소상공인에게는 업체 홍보의 기회가 되어 생산제품의 판로 확대에 도움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자세한 사항은 18일부터 대전시 홈페이지 공고를 참고하면 된다.

[신아일보] 대전/정태경 기자

taegyeong3975@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