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文대통령, 전국경제투어 전남 방문… 지역경제 회복방안 논의
文대통령, 전국경제투어 전남 방문… 지역경제 회복방안 논의
  • 김가애 기자
  • 승인 2019.07.12 19: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경제인과 간담회도… "도약하는 전남으로 발전되길"
문재인 대통령이 12일 오후 전남 나주 혁신도시 전시관에서 이주민 명패를 보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이 12일 오후 전남 나주 혁신도시 전시관에서 이주민 명패를 보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문재인 대통령은 12일 '전국경제투어' 10번째 일정으로 전남을 방문했다. 

전국경제투어는 지역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고 지역 균형발전을 위해 2018년 시작됐으며, 이번 전남 방문은 올해 10번째 전국경제투어이다.

문 대통령은 먼저 전남 무안 도청에서 전남의 새로운 미래 전략인 블루 이코노미(Blue Economy) 발전 비전을 보고 받았다.

김영록 전남도지사는 '에너지, 관광, 바이오, 드론과 e모빌리티, 은퇴 없는 건강도시'라는 5가지 프로젝트를 통해 전남의 지속가능한 발전을 선도할 수 있는 방안을 제시했다. 

이어 문 대통령은 전남 나주의 빛가람전망대를 방문해 나주 빛가람 혁신 도시의 현황과 미래 발전계획을 청취했다. 

이 자리에서 전남은 한전공대 설립 확정을 계기로, 빛가람혁신도시, 한전공대, 혁신산단을 포함하는 반경10㎞지역을 에너지기업, 연구기관, 대학 등이 집적화된 '글로벌 에너지신산업 허브'로 조성할 계획을 보고했다. 

끝으로 문 대통령은 전남 지역경제인과의 만찬 간담회에 참석했다.

만찬 간담회에는 전남경영자총협회 회장 등 지역기업인, 현대삼호중공업 대표 등 대기업, ㈜보성파워텍 등 중소기업 대표 등 전남 경제인들 50여 명이 참석했다.

문 대통령은 지역경제인과의 만찬간담회에서 에너지, 환경, 의료복지 등 분야별 대정부 건의 및 전남경제의 애로사항을 청취하고 전남지역경제인들은 지역경제의 활력 회복 방안 등도 논의했다. 

문 대통령은 간담회에서 "전남이 발표한 블루 이코노미 비전과 전략을 착실히 추진해 새로운 전남, 도약하는 전남으로 발전되기를 희망한다"며 "전남 경제인의 건의 과제 등과 관련해 간담회에 참석한 관계 부처에서 전남도와 긴밀히 협조해 해결해 나갈 것을 당부했다.

이날 행사에는 산업부 장관, 전남도지사, 환경부·해수부·복지부 기획조정실장, 지역구 국회의원, 한전사장 등 나주혁신도시 입주 공공기관장 등이 참석했다. 

청와대에서는 정책실장, 정무수석 등이 참석했다.

ga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