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카드 ‘신한카드 Deep Making’ 등 신상품 2종 출시
신한카드 ‘신한카드 Deep Making’ 등 신상품 2종 출시
  • 김현진 기자
  • 승인 2019.07.11 16: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미지=신한카드)
(이미지=신한카드)

신한카드는 이용자별로 다른 서비스를 제공하는 신상품 2종을 출시했다고 11일 밝혔다.

이번에 출시한 상품은 ‘신한카드 Deep Making’, ‘신한카드 Deep Taking’(이하 각각 신한카드 딥 메이킹, 신한카드 딥 테이킹) 2종으로 DIY(Do It Yourself)형 상품이다. 고정된 카드 서비스가 일률적으로 제공되는 것이 아닌 이용자별로 다른 서비스가 제공된다.

먼저 신한카드 딥 메이킹은 적립 받을 영역과 적립률을 이용자가 직접 선택할 수 있는 자기 주도형 이용자를 위한 카드다.

1개 영역에서 1~5%까지 마이신한포인트 적립률을 선택하는 방식으로 총 17개 영역, 17% 적립률 내에서 자신이 원하는 대로 서비스를 구성할 수 있다.

각 영역별 월 7000포인트까지 적립되고 선택영역 변경은 월 1회, 연 최대 12회 가능하다.

통합 월 적립한도가 적용돼 전월 이용금액 40만원 이상 80만원 미만은 1만 포인트, 전월 80만원 이상 120만원 미만은 3만 포인트, 전월 120만원 이상은 5만 포인트까지 적립할 수 있다.

또 자주 가는 슈퍼, 커피숍 등 혜택 가맹점을 이용자가 지정할 수 있는 ‘My Pick’ 서비스도 적용된다. 

신한카드 딥 테이킹은 카드 사용액 기준으로 월별 가장 많이 이용한 영역을 자동으로 선정해 월 최고 5만 포인트가 적립된다. 

17개 서비스 영역에서 금액 기준으로 월별 가장 많이 이용한 5개 영역에서 각각 사용금액의 2%가 자동으로 적립된다. 

이번에 출시된 2종의 상품 모두 카드 뒷면에 있는 바코드를 통해 SPC 해피포인트, CU편의점, S-Oil 주요소 등 다양한 멤버십을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멀티멤버십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연회비의 경우 신한카드 딥 메이킹은 국내URS)와 해외겸용(VISA)이 3만원으로 동일하고 신한카드 딥 테이킹은 국내와 해외겸용 모두 2만원이다.

임영진 신한카드 사장은 “이번에 출시한 상품은 빅데이터·AI·초개인화 서비스 등 그동안 축적해온 인프라와 고객 인사이트를 통해 출시된 만큼 점점 진화하고 있는 맞춤형 소비시대에 부응할 것으로 확신한다”며 “향후에도 초연결·초개인화 경영철학과 뉴비전 ‘Connect more, Create the most’ 전략과 연계해 혁신적인 초개인화 상품을 지속 발굴해 나갈 예정이다”고 밝혔다.

jhuyk@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