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류현진 'MLB올스타전 선발'에서 1이닝 무실점
류현진 'MLB올스타전 선발'에서 1이닝 무실점
  • 박준수 기자
  • 승인 2019.07.10 14: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6월22일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미 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콜로라도 로키스와의 홈경기에 선발 등판한 류현진.(사진=연합뉴스)
지난 6월22일 미국 캘리포니아주 로스앤젤레스 다저스타디움에서 열린 미 프로야구 메이저리그 콜로라도 로키스와의 홈경기에 선발 등판한 류현진.(사진=연합뉴스)

‘몬스터’ 류현진이 첫 메이저리그 올스타전 등판을 성공적으로 마쳤다.

류현진은 10일(한국시간)미국 오하이오주 클리블랜드 프로그레시브 필드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 올스타전에서 선발 투수로 등판해 1이닝 무실점을 기록했다.

류현진은 첫 타자인 조지 스프링어에게 중전 안타를 허용해 시작부터 불안한 모습을 보였으나, 두 번째 타자인 DJ 르메이뉴는 투수 땅볼로 마이크 트라웃은 2루수 땅볼로 처리했다.

이어 볼 카운트 1볼에서 몸쪽에 낮게 떨어지는 컷 패스트볼로 트라우트를 돌려세웠고 4번 타자인 카를로스 산타나를 유격수 앞 땅볼로 처리해 실점 없이 이닝을 마무리했다.

등판 후에 가진 취재진과의 인터뷰에서 류현진은 “세 타자로 끝내고 싶었지만, 스프링어에게 빗맞은것이 안타가 됐다. 그래도 기분 좋게 내려왔다. 재밌게 잘 던졌다”며 환한 표정으로 말했다.

메이저리그 올스타전에서 선발 투수로 등판한 것은 한국인 투수로는 최초이자 아시안 투수로는 1995년 노모 히데오에 이어 두 번째다.

wnstn0305@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