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이조로 변호사의 영화 속의 법률] ‘비스트’의 살인죄
[이조로 변호사의 영화 속의 법률] ‘비스트’의 살인죄
  • 신아일보
  • 승인 2019.07.02 13: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조로 법무법인 태일 변호사
 

사람은 태어나 나이 들어 가면서 아프고 사망하는 굴레를 벗어나지 못한다. 사람은 출생을 선택할 수 없듯이 사망도 선택할 수 없다. 출생하면서부터 남녀, 인종, 국가, 가정환경 등의 차이로 불평등이 시작된다. 

master@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