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두산건설, 1046억원 미얀마 송전선·철탑 공사 계약
두산건설, 1046억원 미얀마 송전선·철탑 공사 계약
  • 천동환 기자
  • 승인 2019.06.25 15: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작년 매출액 대비 약 7% 규모

두산건설이 25일 미얀마 전력에너지부와 '500kV 탕구-카마낫 트랜스미션 라인 프로젝트(500kV Taungoo-Kamanat Transmission Line Project)' 계약을 맺었다고 공시했다.

이 공사는 대외경제협력기금(EDCF) 차관을 통해 500kV 송전선로 174㎞, 철탑 368개를 신설하는 사업이다.

두산건설은 지난 3월6일 미얀마 전력에너지부로부터 이 사업 NoA(낙찰통지서)를 받은 바 있다.

계약금액은 8958만달러(약 1046억원)로, 이는 지난해 두산건설 매출액 대비 6.76% 규모다.

EDCF 차관으로 7899만달러가 투입되고, 미얀마 정부가 1059만달러를 지급한다.

공사 기간은 27개월이다.

cdh4508@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