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완도군 '공감 미팅day' 개최
완도군 '공감 미팅day' 개최
  • 최민우 기자
  • 승인 2019.06.25 13: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군수와 직원들 간 소통· 공감대 형성
(사진=완도군)
(사진=완도군)

전남 완도군은 지난 24일 신우철 군수와 신규 직원들과의 소통·화합·공감하는 시간을 갖고 유연한 조직 문화를 만들기 위해 ‘공감 미팅day’를 열었다고 25일 밝혔다.

‘공감 미팅 day’는 분기별로 진행되고 있으며 이번에 열린 미팅은 사무실을 벗어나 장보고동상 야외 정자에서 진행됐다.

먼저 신규 직원들은 그동안 업무를 추진하며 느꼈던 점, 궁금한 점들을 허심탄회하게 털어놓았다. 

직원들의 질문 사항으로는 자유 출장제 활성화, 점심시간 음악 방송 실시, 퇴근 후 직원들을 위한 다양한 교육 확대, 전복느타리버섯 육성, 기후변화로 인한 전복 양식의 피해를 막기 위한 대책 등 다양한 질문이 이어졌다.

신 군수는 “전복느타리버섯의 경우, 완도의 브랜드 버섯으로 육성할 수 있도록 지원 방안을 강구하겠다”고 답변했다.

아울러 “해마다 여름이면 적조, 고수온, 물 폭탄 등 기후변화로 인한 전복 양식의 피해가 크기 때문에 어업인들에게 양식 수산물에 대한 재해 보험 가입을 독려하고 있다”면서 “장기적인 대책으로 전복 산업뿐만 아니라 해조류 양식을 바이오산업과 연계하여 육성해나갈 계획”이라며 직원들 목소리 하나하나에 귀 기울이며 답변을 이어나갔다.

이날 한 직원은 “임용장을 받을 때 군수님을 뵌 적은 있지만 직접 뵙고 이야기를 나눈 건 처음”이라며 “많이 긴장되고 무슨 말을 해야 할지 걱정이 앞섰지만 신규 직원이 어려워하는 부분에 대해 많이 공감해주시고 격려해주셔서 자신감을 갖게 됐다”고 밝혔다.

신 군수는 “신규 직원들은 공직 생활 자체가 처음이고 사회생활도 처음이다 보니 어려움을 겪는 건 당연한 일이기에 잘 이겨낼 수 있도록 도움을 주겠다”면서 “직원들과 꾸준히 소통하여 행복하고 근무하기 좋은 직장 분위기를 조성함으로써 군민에게 만족할 수 있는 행정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해 나가길 바란다”고 전했다.

[신아일보] 완도/최민우 기자

mwchoi@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