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KFC, ‘닭껍질튀김 판매 매장 13곳 추가 확대
KFC, ‘닭껍질튀김 판매 매장 13곳 추가 확대
  • 동지훈 기자
  • 승인 2019.06.25 09:0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차 출시 당시 반나절 만에 전 매장서 품절
(이미지=KFC)
(이미지=KFC)

치킨 브랜드 KFC가 오는 27일부터 ’닭껍질튀김‘ 판매 매장을 확대한다.

KFC는 앞서 지난 19일 강남역점을 비롯해 경성대부경대점, 노량진역점, 수원인계DT점, 연신내역점, 한국외대점 등 전국에서 6개 매장에서 닭껍질튀김을 한정 판매한 바 있다. 당시 닭껍질튀김은 모든 매장에서 반나절 만에 품절됐다.

KFC는 수작업으로 닭가슴살 부위의 껍질만을 떼어내 만들어 대량 공급이 어렵기 때문에 한정된 매장에서만 판매했으나, 소비자들의 지속적인 요청으로 인해 판매 매장을 확대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이번에 추가된 닭껍질튀김 판매 매장은 △서울역점 △대학로점 △신촌역점 △서울대입구점 △구리 돌다리점 △인천스퀘어원점 △일산장항점 △야탑역점 △천안쌍용점 △대구문화동점 △울산현대점 △광주용봉DT점 △대전시청역점 등 총 13곳이다.

새롭게 추가 판매가 확정된 매장들은 수도권 지역 외에도 광역시 위주의 유동 인구가 많은 매장들로 추려졌다.

KFC 관계자는 “닭껍질튀김 첫 출시 이후 예상을 뛰어넘는 소비자들의 뜨거운 관심과 성원에 보답하기 위해 판매 매장을 확대하기로 했다”며 “앞으로도 계속해서 소비자들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는 KFC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jeehoon@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