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코레일, 공공기관 최초 '제로페이 서비스' 도입
코레일, 공공기관 최초 '제로페이 서비스' 도입
  • 천동환 기자
  • 승인 2019.06.24 23: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전국 213개 역 975개 매장서 이용 가능
24일 대전시 동구 대전역 중소기업명품마루 매장에서 손병석 코레일 사장(오른쪽 첫 번째)이 제로페이 서비스로 결제하고 있다.(사진=코레일)
24일 대전시 동구 대전역 중소기업명품마루 매장에서 손병석 코레일 사장(오른쪽 첫 번째)이 제로페이 서비스로 결제하고 있다.(사진=코레일)

코레일(한국철도공사)이 공공기관 최초로 소상공인을 위한 모바일 간편결제 서비스 '제로페이'를 전국 철도역사 매장에 도입한다고 24일 밝혔다.

제로페이는 스마트폰에 설치된 은행·핀테크 앱에 QR코드를 인식시키면 등록된 계좌에서 바로 대금이 이체되는 모바일 직거래 결제 시스템이다. 소상공인은 수수료 부담을 낮출 수 있고, 소비자는 소득공제 등 혜택을 받을 수 있다.

코레일은 이날 대전 본사에서 중소벤처기업부와 제로페이 확산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으며, 이를 통해 전국 213개 역 975개 매장에서 제로페이를 사용할 수 있게 됐다.

또한 오는 11월부터는 역 창구와 모바일 앱 '코레일톡'에서 제로페이로 열차 승차권도 살 수 있다.

조영문 코레일 광역신사업처장은 "소상공인과 소비자 상생을 도모하는 정부 정책에 적극 부응해 공공기관의 책임을 다하고, 더 많은 분들에게 제로페이 서비스를 제공하는 데 힘을 보태겠다"고 말했다.

cdh4508@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