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 '욜로우'로 프리미엄 아이스크림 시장 공략
이마트 '욜로우'로 프리미엄 아이스크림 시장 공략
  • 김소희 기자
  • 승인 2019.06.23 10: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설탕 및 유지방 사용 줄여 칼로리 낮춰…프리미엄 아이스크림 시장 성장세
저칼로리의 프리미엄 아이스크림 '욜로우' 5종(사진=이마트)
저칼로리의 프리미엄 아이스크림 '욜로우' 5종(사진=이마트)

이마트는 일반 아이스크림 대비 칼로리가 4분의 1 수준인 피코크 저칼로리 아이스크림 ‘욜로우(Yolow)’를 23일 출시했다. 

맛은 녹차, 딸기, 민트초코칩, 초코, 바닐라 등 5가지며 용량은 473㎖ 파인트 규격이다. 가격은 개당 5980원으로 경쟁 상품 대비 약 25% 저렴하다.

욜로우는 현재의 행복을 중시하는 의미의 신조어 ‘욜로(YOLO)’와 저칼로리를 뜻하는 ‘로우(Low)’의 합성어로 살찌는 것을 걱정해 현재의 맛있는 음식을 포기하지 말자는 의미다.

욜로우는 아이스크림에서 가장 높은 열량을 차지하는 설탕과 유지방 사용을 크게 낮춘 것이 특징이다. 시중의 아이스크림 파인트 1컵의 칼로리가 1000kcal 내외인 데 반해, 욜로우는 1컵당 칼로리가 220~265kcal에 불과하다.

또 보통 아이스크림은 유지방 함량도 6% 이상인 경우가 대부분인데 욜로우는 유지방 함량을 2%로 낮췄다.

여기에 설탕 사용을 제한하고 천연감미료로 단맛을 내 바닐라 맛 기준 100㎖당 당류 함량이 경쟁 제품 대비 약 3분의 1 수준인 6%다.

특히 아이스크림의 풍미를 좌우하는 유지방 함량을 크게 낮아진 것을 보완하기 위해 생우유를 사용했다.

이처럼 이마트가 욜로우를 선보이는 이유는 아이스크림 시장이 매년 축소되는 가운데 ‘프리미엄 아이스크림’이 홀로 성장하고 있기 때문이다.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aT)에 따르면 국내 아이스크림 소매시장 매출은 2015년 2조184억원에서 1조6837억원으로 2년 만에 16.6% 감소했다.

반면 프리미엄 아이스크림 시장은 뜨고 있다. 닐슨코리아 기준, 국내 프리미엄 아이스크림 시장 규모는 2015년 1710억원에서 2017년 1760억원으로 증가했다.

실제 이마트 아이스크림 매출에서 프리미엄 아이스크림 매출이 차지하는 비중 역시 2018년에는 21.5%였던 것에 비해 올해 상반기에는 27.8%로 6.3%포인트 증가했다.

곽정우 피코크델리 담당은 “프리미엄 아이스크림 시장이 성장하면서 이태리에서 직접 소싱한 젤라또 ‘마몰로’에 이어 저칼로리 아이스크림인 ‘욜로우’까지 선보이게 됐다”며 “하반기에는 생요거트를 이용한 아이스크림을 출시하는 등 프리미엄 아이스크림 라인업을 더욱 강화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ksh333@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