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청, 워크숍 개최
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청, 워크숍 개최
  • 김청수 기자
  • 승인 2019.06.19 13: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례발표·효과적 투자유치 방법론 분임토론
(사진=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청)
(사진=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청)

전남 광양만권경제자유구역청은 지난 18일부터 19일까지 2일간 여수 경도리조트에서 투자유치 담당 공무원을 대상으로 '투자유치 전략수립 워크숍'을 개최했다.

광양경제청은 2004년 개청이후 15년 동안 347개 기업(19조7657억원)을 유치해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에 앞장서고 있지만 최근 계속된 세계 경제 불황으로 기업유치에 난항을 겪고 있다. 

이번 워크숍은 이러한 상황을 타개하고, 투자유치 전문기관으로서 앞으로의 10년을 내다보는 청사진을 그리기 위해 마련됐다.

특히 잠재투자기업 발굴 방법 토론을 통해 ‘미중무역전쟁 속에서 반사이익을 노릴 수 있는 분야를 공략해서 기회를 적극 발굴해야 한다’는 의견 등 구성원들의 다양한 의견과 역량을 이끌어 냈다. 

또한 투자유치에 큰 성과가 있는 실무 팀장의 사례발표를 통해 다양한 투자유치 기법과 실전에서 필요한 노하우를 공유하는 시간을 가져 큰 호응을 보였다.

김갑섭 청장은 “투자유치는 이 지역의 새로운 일자리 창출로 직결 되고 다양한 파급효과를 가지므로 이번 워크숍을 통해 제안·발굴된 아이디어를 활용하여 투자유치 활성화를 위한 최선의 전략을 마련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신아일보] 광양/김청수 기자

cs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