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스마일게이트-영국 BBC, 미래세대 창의력 증진 위해 맞손
스마일게이트-영국 BBC, 미래세대 창의력 증진 위해 맞손
  • 장민제 기자
  • 승인 2019.06.18 17: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국내 어린이 및 청소년 대상 창의 학습 저변 확대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 체결
(이미지=스마일게이트)
(이미지=스마일게이트)

스마일게이트 희망스튜디오는 영국 BBC의 마이크로비트 교육재단과 미래세대인 어린이와 청소년들이 스스로 창의성을 발현해 꿈을 찾아갈 수 있도록, 국내 창의 학습 환경 확대를 위한 전략적 업무협약(MOU)를 체결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에 따라 희망스튜디오는 ▲국내 아동 및 청소년을 위한 창의 코딩 올림피아드 ‘마이크로비트 글로벌 챌린지’ 개최(우승자 대상 영국 BBC 투어 혜택 제공) ▲소프트웨어 교육 종사자 대상 창의 코딩 교육 워크숍 개최 등을 진행할 계획이다.

또 희망스튜디오는 마이크로비트를 기반으로 국내 아동 및 청소년 맞춤형 창의 교육 툴킷(Toolkit)을 개발해, 소프트웨어 창의 교육의 진입 장벽도 낮춰갈 계획이다.

영국 공영방송 BBC가 개발한 초소형 컴퓨터 ‘마이크로비트(micro:bit)’는 프로그래밍을 쉽고 재미있게 배울 수 있도록, 코딩한 소프트웨어를 하드웨어로 작동 시켜 볼 수 있는 장치다. 작은 보드에 LED, 센서, 무선 통신 등 기능이 탑재 되어 있어 간단한 게임부터 로봇, 전자 악기까지 다양한 기기를 쉽게 구현할 수 있다. 이에 전세계적으로 아동과 청소년의 창의 교육에 활발하게 사용 되고 있다.

특히 희망스튜디오는 일선 교육 현장과 지역아동센터에도 마이크로비트 툴킷과 교육 커리큘럼 제공할 방침이다.
 
희망스튜디오는 이번 업무협약을 기념해 13일 성남시 판교에 위치한 스마일게이트 캠퍼스 사옥에서 마이크로비트 교육 재단 아시아 퍼시픽 대표 ‘와리스 칸드라(Waris Candra)’를 초빙해 특강을 열었다. 강연은 소프트웨어 교육이 의무화 된 한국 사회에서 미래 혁신가 육성을 위한 교육의 방향성에 대해 함께 고민해 보는 방향으로 진행됐다.

와리스 칸드라 대표는 특강에서 “마이크로비트는 희망스튜디오와 함께 디지털 기술로 빠르게 변화하는 미래 사회의 혁신가를 길러내기 위한 선도적인 교육을 지속적으로 개발할 것”이라며 “소프트웨어 창의 교육에 대한 진입장벽을 낮춰, 한국의 소외계층 어린이와 청소년들도 미래 사회의 혁신가로 성장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희망스튜디오는 미국 MIT와 협력을 통해, 새로운 기술과 미디어를 활용한 어린이와 청소년 창의 프로그램과 공간 조성에 대해 지속적인 연구와 개발을 해오고 있다. 이와 관련 지난해 10월 글로벌에서 어린이와 청소년을 위한 창의적 코딩 도구로 주목 받고 있는 스크래치를 개발한 미첼 레스닉 MIT교수의 저서 ‘미첼 레스닉의 평생유치원’ 한국어판을 출간한 바 있다.

jangstag@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