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SPC, 신개념 채용 플랫폼 '이음 프로젝트' 선봬
SPC, 신개념 채용 플랫폼 '이음 프로젝트' 선봬
  • 김소희 기자
  • 승인 2019.06.17 15:5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직자와 구인기업 연결하는 등 고용의 선순환 도모
SPC그룹이 일자리 정보를 효과적으로 공유하는 ‘이음 프로젝트’를 진행한다.(사진=SPC그룹)
SPC그룹이 일자리 정보를 효과적으로 공유하는 ‘이음 프로젝트’를 진행한다.(사진=SPC그룹)

SPC그룹이 신개념 채용 플랫폼을 선보이고 일자리 정보를 효과적으로 공유하는 ‘이음 프로젝트’를 진행한다고 17일 밝혔다. 

‘이음 프로젝트’는 꼭 맞는 일자리를 찾는 ‘구직자’와 적합한 인재를 찾는 ‘구인 기업’을 효과적으로 이어줘 고용의 선순환을 만들기 위해 진행하는 SPC그룹의 고용 활성화 캠페인이다. 

SPC그룹은 SPC그룹 계열사뿐만 아니라 전국 생산·물류센터, 2500여개의 협력사, 6500여개 직·가맹점의 모든 일자리 정보를 모은 스마트 채용 플랫폼을 선보여 구직자 및 구인기업 모두 언제 어디서나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도록 했다. 

구직자는 SPC그룹에서 운영하는 매장에 부착된 ‘이음 프로젝트’ QR코드 및 SPC채용사이트 검색을 통해 플랫폼에 접속할 수 있다. 특히 접속 위치에 따라 인접한 직·가맹점 채용 정보가 자동으로 검색돼 효과적으로 사용할 수 있다. 

협력사 및 가맹점의 경우 별도 비용과 추가 작업 없이 ‘이음 프로젝트’ 플랫폼을 통해 채용 정보를 노출할 수 있다.

SPC그룹 관계자는 “이번 일자리 프로젝트는 구직자의 편의성뿐만 아니라 상대적으로 채용이 쉽지 않은 중소 협력사 및 가맹점에서 보다 효율적인 구인 활동이 이뤄질 수 있도록 상생 차원에서 기획하게 됐다”며 “구직자와 구인자를 효과적으로 연결해줌으로써 더 활발한 고용 창출이 이뤄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SPC그룹은 ‘이음 프로젝트’ 알리기의 일환으로 ‘SPC가 전하고 싶은 진心’을 테마로 한 홍보 영상을 유튜브(SPC MAGAZINE) 채널을 통해 선보인다.
 

ksh333@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