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영천시, 6·25전사자 유해발굴 개토식 거행
영천시, 6·25전사자 유해발굴 개토식 거행
  • 장병욱 기자
  • 승인 2019.06.17 11: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영천댐 수변테마파크서 열려…300여명 참석
(사진=영천시)
(사진=영천시)

육군제50보병사단이 주관하고 경북 영천시가 지원하는 6·25전사자 유해발굴 개토식이 지난 12일 영천댐 수변테마파크에서 50사단장, 최기문 시장, 시의회 의원을 비롯한 국가유공자, 유족, 군부대, 학생 등 3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다.

17일 시에 따르면 이날 개토식은 국기에 대한 경례, 묵념, 추념사, 회고사, 종교의식, 헌화·분향, 시삽, 다과회순으로 진행됐다.

행사장 주변에는 나라사랑 체험교육 분위기 조성을 위해 태극기 300개, 6·25관련 사진, 군장비·물자 전시, DNA 시료채취, 서바이벌 총기 사격체험 등 다양한 볼거리를 제공했다.

이번 유해발굴사업이 진행되는 보현산, 천장산은 1950년 8월25일에서 9월9일까지 15일간에 걸쳐 북한군과 국군 8사단이 조국의 명운을 걸고 치열하게 싸운 영천전투의 현장이자 전략적 요충지이며 낙동강 방어전투의 전략의 분수령이 됐던 곳이다.

육군제50보병사단은 2000년부터 지금까지 유해 2450여구, 유품 2만8000여점을 발굴했으며 다음 달 12일까지 금대리 518고지, 수석봉 821고지 등 영천 일대에서 유해발굴을 진행한다.

최기문 시장은 “매년 많은 어려움에도 불구하고 6·25전사자 유해발굴에 애쓰시는 육군제50보병사단과 관계자에 깊은 감사를 드리고 국가와 민족을 위해 헌신한 분들이 모든 시민으로부터 존경받고 예우 받는 사회를 만들어 가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기울이겠다”고 전했다.

[신아일보] 영천/장병욱 기자

bwjang2834@hanmail.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