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정용호 태극전사, 팬들 환대 받으며 귀국…"감사합니다"
정정용호 태극전사, 팬들 환대 받으며 귀국…"감사합니다"
  • 박고은 기자
  • 승인 2019.06.17 09: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U-20 월드컵서 '준우승'…오늘 서울광장 환영 행사 참석
폴란드에서 열린 축구 U-20 월드컵에서 준우승을 차지한 한국 대표팀 정정용 감독과 이강인(가운데) 등 선수들이 17일 오전 영종도 인천국제공항으로 귀국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폴란드에서 열린 축구 U-20 월드컵에서 준우승을 차지한 한국 대표팀 정정용 감독과 이강인(가운데) 등 선수들이 17일 오전 영종도 인천국제공항으로 귀국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2019 국제축구연맹(FIFA) U-20 월드컵에서 한국 남자축구 역사상 최고 성적 준우승을 차지한 '정정용호 태극전사'들이 팬들의 환대를 받으며 귀국했다.

정정용 감독이 이끄는 U-20 축구대표팀은 대회 준우승 메달을 걸고 17일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했다.

인천공항 입국장에는 축구팬 300여명이 새벽부터 태극전사들의 입국 모습을 지켜보려고 장사진을 이뤘고, 취재진도 입국장을 나서는 선수들의 일거수일투족을 카메라에 담으며 환호했다.

정정용 감독은 입국 인터뷰에서 먼저 "감사합니다!"라는 말을 크게 외치며 팬들의 환호에 답했다.

입국을 마친 21명의 태극전사와 코칭스태프들은 곧바로 버스를 타고 서울시청 앞 서울광장으로 이동해 환영 행사에 참여한다.

환영행사에는 정 감독과 이강인 선수를 비롯한 선수단 전원이 참석, 국민 성원에 감사하는 인사말과 팬들과의 질의 응답 시간을 가질 예정이다.

정정용호는 폴란드에서 열린 U-20 월드컵에서 준우승을 차지했다. 선배들이 1983년 세계청소년선수권대회에서 기록한 4강을 뛰어넘는 성과였다. 특히 이번 대회에서 이강인이 골든볼을 차지하는 등 새로운 수퍼스타의 탄생을 예고하기도 했다.

gooeun_p@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