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아속보
대전시, 청춘두두두‘에서 '소확행 프로젝트' 공모
대전시, 청춘두두두‘에서 '소확행 프로젝트' 공모
  • 정태경 기자
  • 승인 2019.06.17 09: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3일까지 응모, 대전 청년 15~30개 팀 선정해 900만원 지원

대전시는 오는 23일까지 청춘두두두에서 청년들이 일상에서 작지만 확실한 행복을 찾을 수 있는 ‘소확행 프로젝트’를 공모한다고 17일 밝혔다.

소확행 프로젝트는 청년들이 관심 있는 분야에서 직접 기획하고 활동하게 함으로써 리더십을 키우고 자신의 꿈을 스스로 설계할 수 있는 주체로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청춘두두두 운영 프로그램 중 하나다.

공모는 1차 서류심사와 2차 인터뷰 심사를 거쳐 최종 15~30개 팀을 선정하며, 팀당 최대 60만원(인당 15만원), 총 600만원을 지원한다.

선정된 팀의 청년들은 약 3개월 동안의 자신들의 프로젝트를 진행하게 되며, 이들의 활동모습은 추후 책자를 통해 만나볼 수 있다

신청 대상은 대전시에 거주하거나 대전시 소재 대학에 다니고 있는 만 19세부터 39세까지의 청년 1~4인으로 구성된 팀이라면 누구나 지원이 가능하다.

공모 신청은 대전광역시 청춘광장 홈페이지 청춘두두두의 소식란에서 신청서를 내려 받아 이메일로 접수하면 된다.

최명진 청년정책과장은 “청년들이 어떤 활동을 할 때가 행복감을 느낄 수 있는지 등 작은 사례라도 데이터화해 청년들의 욕구와 니즈를 정확히 반영한 프로그램들이 운영되는 청년공간이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지난해 소확행 프로젝트 공모에는 모두 61팀(210명)이 응모해 최종 13팀이 선정된 바 있다.

특히, 셀프 촬영을 통해 새로운 나의 모습을 찾게 되었다는 ‘뉴미’팀, 낙서에서 시작한 그림으로 자신들의 책을 만든 카이스트 대학원생 팀인‘미네꼬’팀 등은 청년들에게 꿈과 새로운 도전의 기회를 제공했다.

[신아일보] 대전/정태경 기자

taegyeong3975@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