文대통령, 스웨덴 의회서 연설… 공동번영 긴밀 협력 제안
文대통령, 스웨덴 의회서 연설… 공동번영 긴밀 협력 제안
  • 김가애 기자
  • 승인 2019.06.14 19: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웨덴을 국빈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이 14일 오전(현지시간) 스웨덴 스톡홀름 구 하원 의사당에서 연설을 마친 뒤 취재진 및 의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스웨덴을 국빈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이 14일 오전(현지시간) 스웨덴 스톡홀름 구 하원 의사당에서 연설을 마친 뒤 취재진 및 의원들의 질문에 답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스웨덴을 공식 방문 중인 문재인 대통령은 14일(현지시간) 스웨덴의회 구 하원의사당에서 연설을 했다. 

이날 연설에는 칼 구스타프 16세 스웨덴 국왕, 스웨덴 의회 의원 및 정부인사, 스톡홀름 주재 외교단 등이 참석했다. 

이번 연설을 통해 문 대통령은 한국-스웨덴 교류의 역사와 현재의 긴밀한 양국 관계를 평가했다. 

또 양국이 한반도와 역내 평화 및 공동 번영을 위해 긴밀히 협력해나갈 것을 제안했다. 

이날 연설은 한국과 스웨덴 관계의 중요성과 발전방향, 한반도 및 역내 평화와 공동번영을 위한 양국의 협력 비전을 소개한 좋은 계기가 된 것으로 평가된다고 청와대 측은 전했다. 

이날 연설 전 문 대통령은 스웨덴 의전서열 2위인 안드레아스 노를리엔 의회 의장과 면담을 갖고 의회 교류를 비롯한 양국 관계를 평가하면서 양국간 우호협력 관계 발전을 위한 노를리엔 의장과 스웨덴 의회의 지소적인 관심과 협조를 기대했다. 

한편, 스웨덴측은 의회 본회의장에서 연설하지 않는 것이 관행이다. 

해외 귀빈 방문시 의회 구 하원 의사당에서 연설한다. 고(故) 김대중 전 대통령도 스웨덴 공식방문을 계기로 하원의사당에서 연설한 바 있다. 

gakim@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