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시, 주민참여예산위원 역량강화 예산학교 운영
진주시, 주민참여예산위원 역량강화 예산학교 운영
  • 김종윤 기자
  • 승인 2019.06.13 17: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읍면동별 4개 권역 순회교육, 주민참여예산제 본격 추진
(사진=진주시)
(사진=진주시)

 

경남 진주시의 주민참여예산제도가 보다 활성화 될 전망이다.

진주시는 주민참여예산위원 역량강화와 효율적인 활동을 도모하기 위해 주민참여 예산위원 700여명을 대상으로 찾아가는 주민참여예산학교를 운영한다.

13일 한국폴리텍 대학에서 시작된 주민참여예산학교는 중앙권역 7개 면·동(하대동, 대곡면, 집현면, 미천면, 상대동, 상평동, 초장동) 위원 160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렸으며, 오는 18일까지 30개 읍면동을 4개 권역으로 나눠 실시한다.

14일은 동부권역 5개면 120명(일반성면사무소)에서, 17일 남부권역 6개 읍면동 140명(문산읍사무소)에서,18일은 북·서부권역 12개 면동 290명(내동면 무지개동산 다목적강당)에서 운영한다.

이날 첫 예산학교 강의는 진주시의 올해 예산현황과 주민참여예산제 운영방향 설명에 이어, 경상대학교 행정학과 민병익 교수의 '주민참여예산제의 올바른 이해와 주민참여예산위원의 역할'에 대한 초청 강의로 실시됐다.

예산학교에 참석한 A 위원은 “주민참여예산제도가 무엇인지 제대로 알게 되었고, 앞으로 주민참여예산 활동에 적극 참여하여 주민이 체감하는 예산변화를 이루겠다”고 말했다.

시 기획예산과 관계자는 “이번 교육은 주민참여예산제도의 올바른 이해와 위원의 역량을 높여 주민참여 예산제가 빠른 시간 안에 정착하고 활성화하는데 목적이 있다”며 “우리시의 주민참여예산제는 시의 소통·공감 정책에 따라 올해부터 본격 운영하는 제도이니 만큼 주민참여예산제도가 조속히 정착되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신아일보] 진주/김종윤 기자

kyh7019@chollian.net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