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마존, 저신용자 위한 신용카드 출시…보증금 내고 이용
아마존, 저신용자 위한 신용카드 출시…보증금 내고 이용
  • 이혜현 기자
  • 승인 2019.06.11 15: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연합뉴스)
(사진=연합뉴스)

세계 최대 전자상거래 업체 아마존이 저(低)신용자들을 위한 신용카드를 내놓는다고 미국 경제매체 CNBC가 10일(현지시간) 보도했다.

보도에 따르면 아마존은 은행 싱크로니 파이낸셜과 협업해 아마존 크레딧 빌더를 출시한다.

아마존 크레딧 빌더는 신용 기록이 없거나 신용이 나빠 아마존의 로열티 카드 혜택을 받을 수 없는 고객들에게 제공되는 신용카드다.

이 카드는 아마존 스토어 카드와 똑같이 구매 금액에 대해 5%의 캐시백 혜택을 준다.
 
또 이 프로그램은 이용자들에게 금융 지식 관련 조언을 제공해 신용 쌓는 법을 배울 수 있게 한다.

다만 저신용에 따른 위험을 낮추기 위해 이 카드는 담보 신용카드로 발급된다. 예를 들면 500달러를 보증금으로 내면 이 한도 내에서 신용 거래를 할 수 있다.

카드 이용자들이 외상 구매를 갚을 수 있다는 것을 입증하고 신용을 쌓으면 이들은 결국 무담보 아마존 카드로 옮겨가게 된다.

싱크로니의 소매카드 영업 최고경영자(CEO) 톰 퀸들런은 “신용을 제공해줄 수 없는 사람들은 항상 있다”며 “이는 시장의 새 영역”이라고 말했다.

이런 리워드(보상) 카드는 쇼핑 고객들이 다른 곳에 가는 대신 아마존에 계속 오도록 장려하고 고객층에 충성을 유도한다고 퀸들런은 덧붙였다.

CNBC는 새로운 아마존 카드가 또 다른 새 고객층에 접근하는 문을 열어줄 수 있다고 평가했다.

2017년 연방예금보험공사(FDIC)의 조사에 따르면 미국 가구의 25%는 은행을 이용하지 않고 있거나 은행 서비스를 충분히 이용하지 못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hyun11@shinailbo.co.kr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